세계일보

검색

민주 민형배 최고위원 출마…“이재명 지켜 대한민국 정상화하겠다”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7-09 10:51:10 수정 : 2024-07-09 10:51:0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더불어민주당 민형배(재선·광주 광산을) 의원이 9일 민주당 당사에 위치한 당원존에서 최고위원 출마를 선언했다. 민 의원은 “이재명 전 대표가 안심하고 일을 맡길 최고위원이 필요하다”며 출사표를 던졌다.

 

‘정치검찰 해체·윤석열 정권 퇴출’을 앞세운 민 의원은 이날 “지난 국회에서 가장 먼저 이 전 대표를 지지했고, 이 전 대표는 험난한 시기에 나에게 당 전략기획위원장과 정치검찰 사건조작 특별대책단장을 맡겼다”고 말했다.

민형배 더불어민주당 의원. 뉴스1

민 의원은 이날 “민주당은 '총선 민심'을 온전히 받들어야 한다. 윤석열 정권 심판과 검찰독재 종식, 대한민국 정상화는 민주당이 마땅히 수행해야 할 책무”라고 했다. 그러면서 “변하지 않고, 변할 수 없는 검찰독재에서 대한민국을 구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민 의원은 이어 윤석열정부를 ‘음주 운전’상태로 진단했다. 그는 ‘윤석열 검찰독재는 지금 대한민국이라는 고속도로를 '만취 상태'로 운전한다“며 ”정치검찰'이 음주운전 중인 윤석열을 호위한다“고 주장했다. 또 ”조수석에서 이리 가라, 저리 가라, 지시하는 대통령 배우자도 음주 상태“라고도 했다. ’이태원 참사‘, ’오송 참사‘, ’해병대원 순직 사건‘등을 언급하며 ”시민의 삶을 벼랑 끝으로 내몬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민 의원은 또 “이 전 대표를 지키기 위해서 나선다. 이 전 대표는 민주당의 가장 중요한 정치적 자산이 되었다”며 “이재명을 지키겠다는 것은 민주당의 가장 중요한 자산을 지키고 자산을 더 크게 키워 대한민국을 정상화 하겠다는 뜻”이라며 출마의 변을 재차 강조했다.


최우석 기자 dol@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고민시 '오늘도 상큼'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