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전세사기 피해 주택 불가피한 매입 땐 추후 디딤돌 대출 생애 최초 혜택 지원

입력 : 2024-07-08 20:30:00 수정 : 2024-07-08 18:51: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전세사기 피해자가 피해 주택을 불가피하게 매입했더라도 추후 다른 집을 매입할 때 디딤돌 구입자금대출의 생애 최초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된다.

국토교통부. 뉴시스

국토교통부는 10일부터 이처럼 전세사기 피해자를 대상으로 한 정책 대출 요건을 완화한다고 8일 밝혔다. 앞으로 전세사기특별법에 따른 전세사기 피해자로 인정받은 사람이 피해 주택을 낙찰받을 경우에는 예외적으로 주택 보유 이력이 없는 것으로 간주한다. 피해자는 향후 다른 주택 취득 시 디딤돌 구입자금대출의 생애 최초 혜택을 활용할 수 있다.

또 전세사기 피해자 전용 디딤돌 대출의 총부채상환비율(DTI) 요건은 기존 60%에서 100%로 완화해 소득이 낮은 피해자도 대출을 신청할 수 있도록 했다. 기존 버팀목 전세자금대출을 이용 중인 전세사기 피해자는 더 낮은 금리의 피해자 전용 전세대출로 갈아탈 수 있다.


이강진 기자 j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