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홍준표 “경북도와 행정통합 특별법 합의안 도출에 총력 다하라”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7-08 14:59:17 수정 : 2024-07-08 14:59:1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홍준표 대구시장이 대구경북 행정통합 특별법과 관련해 경북도와의 합의안 도출에 총력을 다할 것을 당부했다.

 

홍 시장은 8일 시청 산격청사 대회의실에서 열린 간부회의에서 “대구시가 신속히 마련한 행정통합 법률안 초안에 대해 경북도의 찬·반 여부, 추가 논의사항에 대해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했다.

 

홍준표 대구시장(가운데)이 간부회의에서 현안을 보고받은 뒤 지시사항을 전달하고 있다. 대구시 제공

이어 “대구경북의 합의안에 대해 정부가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혔고, 대구와 경북의 합의안 도출이 무엇보다도 중요한 만큼 경북도와의 협의에 만전을 기하라”고 지시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행정통합 직·간접 비용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힌 만큼 직접 비용뿐 아니라 산하기관 이전, 리모델링 비용 등 간접 비용까지도 정확히 추계해 정부에 요청하라”고 당부했다.

 

홍 시장은 자치경찰위원회에 대해서는 “하반기에 퀴어축제가 열리는데 작년과 마찬가지로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 제12조에 근거해 집회제한구역에서 도로점용허가도 안 받고 무분별하게 집회를 하는 것은 맞지 않다”며 “대구지법의 1심 판결에 대한 항소심 결과를 지켜보면서 대응하라”고 주문했다.

 

그는 경제국의 ‘제2국가산단 조성사업 추진’ 보고와 관련해서는 “제2국가산단에 산업시설용지 면적보다 많은 수의 기업수요를 확보했다”며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대구도시개발공사, 관계부처와 적극 협의해 예비타당성 조사, 인허가 승인 등의 절차를 조속히 추진해 산단 조성에 박차를 가하라”고 지시했다.

 

홍 시장은 공항건설단의 ‘대구경북신공항 건설 특별법 개정 등 추진상황’ 보고를 받은 뒤 “대구시는 현재 신공항 건설을 위해 공동합의문 조항대로 잘 진행하고 있으며, 의성군에 물류터미널을 하나 더 설치하는 것에 대해서 찬성한다”며 “국토부·경북도·의성군과 긴밀히 협력해 신공항이 제대로 건설되도록 추진하라”고 주문했다.

 

홍준표 시장은 “행정부시장 소관 부서는 행정통합이 포함된 ‘시정혁신 100+1’ 사업을 전체적으로 완성하는데 노력하고 경제부시장 소관 부서는 ‘신공항 사업’을 마무리하는데 집중해 달라”고 각각 당부했다.


대구=김덕용 기자 kimd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고민시 '오늘도 상큼'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