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홍진경, 엄정화 콘서트에서 방시혁 만났다 “배려 차원으로...”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4-07-08 13:33:39 수정 : 2024-07-08 13:39: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홍진경이 엄정화의 토크 흐름에 관해 의견을 밝혔다. 유튜브 채널 '엄정화TV' 캡처

 

방송인 홍진경이 엄정화 콘서트에서 방시혁을 만나 배려했던 일화 등 여러 경험담을 고백했다.

 

지난 7일 유튜브 채널 ‘Umaizing 엄정화TV’에는 ‘엄메이징 데이트 EP.2 with 홍진경 & 지플랫(Z.flat)’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홍진경과 고(故) 최진실의 아들 지플랫(최환희)가 게스트로 출연해 재밌는 입담을 뽐냈다.

 

이날 홍진경은 “언니 콘서트가 대박이었어”라며 서두를 열었다. 그는 “어떻게 모든 노래가 다 아는 노래냐”며 “언니 히트곡 부자더라”라고 극찬했다. 또 “당시 콘서트 뒷자리가 방시혁 회장님이었다”고 언급했다.

 

홍진경이 엄정화 콘서트에서 방시혁을 만났던 이야기를 털어놨다. 유튜브 채널 '엄정화TV' 캡처

 

홍진경은 당시 방시혁이 불편했다고. 그는 “바로 내 뒤였다”며 “계속 일어나야 하는데 내가 일어서면 방시혁 회장님이 안 보일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분(방시혁)은 일어나지도 않고 앉아있었다”고 덧붙였다.

 

이에 홍진영은 배려 차원에서 나가서 (엄정화를) 응원했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그가 “나의 배려를 아시는지 모르겠다”고 궁금해하자 엄정화는 “아실 것이다”라고 답변하며 이야기를 마무리했다.

 

지플랫이 홍진경에게 다이어트 조언을 들었던 이야기를 고백했다. 유튜브 채널 '엄정화TV' 캡처

 

이어 지플랫은 홍진경에게 다이어트 조언을 들은 이야기를 언급했다. 그는 “카메라 앞에 잡히는 연예인들은 실제로 보면 훨씬 말랐다”고 현실적인 말을 들었다고. 그는 여기서 살을 안 빼면 연예인을 못한다는 홍진경의 말에 “이제까지 살이 찐 것도 몰랐는데 이모 말을 듣고 거울을 보니 체감할 수 있었다”고 고백했다.

 

토크쇼에 여백이 계속 이어지자 홍진경은 다시 조언하기도. 그는 엄정화에게 “언니는 여백이 있는 사람이야”라면서도 “토크쇼에 여백이 있으면 어떻게 해”라고 지적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도 “언니의 여백은 너무 귀하다”며 “빈틈없이 빨리 돌아가는 세상에서 언니의 모습이 가식이 아니라서 좋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해당 영상을 본 시청자들은 “홍진경이 진짜 두루두루 사람 잘 챙기는 좋은 사람이다”라던가 “홍진경 말처럼 엄정화 토크에 여백이 있는 것이 난 너무 좋더라”라는 등 다양한 반응을 표했다.


박가연 온라인 뉴스 기자 gpy1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선미 '깜찍하게'
  • 나나 '미소 천사'
  • 장나라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