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30여년간 5000대 팔았다…현대차 백종원 영업이사, ‘판매거장’ 선정

, 이슈팀

입력 : 2024-07-08 10:51:21 수정 : 2024-07-08 10:51:2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현대자동차는 수완중부지점의 백종원 영업이사가 ‘판매거장’에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판매거장은 누적 판매 5000대를 돌파한 직원에게 주어지는 최고의 영예로 꼽힌다. 1957년 현대차 창립 이후 지금까지 승용 부분에서 단 19명만 이름을 올렸다.

 

누적 판매 5000대를 달성해 판매거장에 오른 현대자동차 수완중부지점의 백종원 영업이사. 현대차 제공

백 영업이사는 1993년 입사해 31년간 연평균 약 160대를 판매했고, 지난달에 누적 판매 5000대를 달성했다.

 

그는 2008~2011년, 2013년 지역판매왕에 올랐고, 2017년과 2021년, 2022년에는 전국판매왕 기록을 세웠다. 2008년부터 지난해까지 16회 연속 연간 120대 이상을 판매한 ‘탑 클래스’에도 선정됐다.

 

백 영업이사는 “31년간 판매활동을 하면서 노력해온 결과를 인정받은 것 같아 너무 기쁘다”며 “항상 몸과 마음이 지쳐 힘들고 포기하고 싶어질 때마다 응원해준 가족에게 고맙고, 지금까지 아낌없이 도와주신 고객님들, 동료들과 이 영광을 함께하고 싶다”고 소감을 말했다.

 

현대차는 영업 현장에서 최선을 다하는 직원의 성과와 노고를 격려하고 그 명예와 자긍심을 높이기 위해 판매 명예 포상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포상제는 누계 판매 기준으로 2000대는 판매장인, 300대 판매명장, 4000대 판매명인, 5000대 판매거장이라는 칭호와 함께 부상을 수여한다.


박세준 기자 3ju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