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文, 김정숙 여사와 ‘럽스타그램’…변함없는 애정 과시

입력 : 2024-07-08 04:00:00 수정 : 2024-07-07 20:56:5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장마전선도 멈춘 핑크빛 기류”

문재인 전 대통령이 김정숙 여사와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여전히 변함없는 부부애를 보여줬다는 평가다.

 

문재인 전 대통령이 부인 김정숙 여사와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부부애를 드러냈다. 문재인 전 대통령 페이스북 캡처

 

문 전 대통령은 이달 6일 자신의 SNS에 "멀리서 많은 분들이 평산책방을 찾아주신 주말. 한 시간이 넘게 책방 손님들과 일일이 사진을 찍어주시곤, 힘드실 테니 얼른 집에 갈 채비를 하는데 (김 여사가) '우리 둘도 찍어줘' (라고 했다)"고 설명했다. 글 말미에는 하트가 그려진 이모티콘이 붙었다.

 

그는 해당 글에 '#오늘의책방지기', '#장마전선을멈춰세운핑크빛기류', '#우리도럽스타그램'이라는 해시태그를 달기도 했다.

 

문 전 대통령은 지난 5일에는 신간 ‘쫑순이의 일기’를 추천하기도 했다.

 

그는 “이 책은 지방 도시에서 작은 동물병원을 운영하는 수의사가 들려주는 동물병원의 24시”라며 “쫑순이는 저자가 개업할 때부터 10년 넘게 동물병원 지킴이 역할을 한 강아지의 이름”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저자는 무지개다리를 건넌 쫑순이에 대한 그리움 때문에 함께 했던 시간들을 돌아보며 책을 쓰게 됐다”며 “반려동물에 대해 더 잘 알고 싶다면, 또는 반려동물의 입양을 생각한다면 이 책을 꼭 읽어보라고 권하고 싶다”고 추천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