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집값에 밀려난 ‘탈서울族’… 경기·인천으로 눈 돌린다

입력 : 2024-07-08 06:00:00 수정 : 2024-07-08 07:40:5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몸값 오르는 수도권 단지들

5월까지 서울인구 순유출 2023년比 48%↑
경기·인천 순유입 각각 14%·16% 증가
교통호재 단지 급증하며 수요자 관심
7월 매매가 지수 경기·인천 상승세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이 다시 상승곡선을 그리는 가운데 값비싼 서울 아파트 대신 상대적으로 집값이 낮은 경기·인천권으로 눈을 돌리는 이들이 늘고 있다. 또 이에 따라 서울에서 유출된 인구가 경기·인천권에는 유입되는 흐름이 이어지며 서울 거주자의 해당 지역 아파트 매입 사례도 증가하는 중이다. 시장에선 교통 호재를 갖춘 수도권 단지들을 중심으로 수요자들의 관심이 더욱 커질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서울 인구 순유출…경기·인천 순유입

7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 5월 경기와 인천은 각각 6224명, 1445명 순유입된 반면 서울은 5883명이 순유출됐다. 순유입·순유출은 총 전입인구에서 전출인구를 빼 계산한다.

올해 1∼5월 누적으로 봤을 때 경기와 인천의 순유입 규모는 각각 2만5132명, 1만3747명으로 전년 동기보다 14.4%, 16.2% 증가했다. 서울의 경우 순유출 규모가 1만593명으로 같은 기간 48.1% 늘었다.

서울 거주자가 경기·인천 아파트 매수에 나서는 사례도 늘고 있다. 한국부동산원의 월별 매입자 거주지별 아파트 매매거래 현황 자료를 보면 올해 1∼5월 경기권 아파트를 사들인 서울 거주자는 6246명으로 전년 동기(5544명)와 비교해 12.7% 늘었다. 인천 아파트를 매입한 서울 거주자는 904명에서 982명으로 8.6% 증가했다.

경기·인천권으로 눈을 돌리는 이들이 늘면서 최근 서울 아파트 매매시장 상승세가 수도권 인기 지역으로도 퍼지는 양상이다.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는 “서울 아파트 시장의 상승 기류가 수도권 지역까지 퍼져 나가고 있다”며 “이는 서울 강남을 중심으로 부동산 시장이 살아나기 시작하면서 실거주 목적 수요자들의 매수심리가 살아난 것이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다”고 짚었다.

실제 부동산원 주간 조사 기준으로 지난 5월까지 하락 및 보합세를 반복하던 경기 아파트 매매가격지수는 6월부터 꾸준히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7월 첫째 주(1일 기준) 주간 아파트가격 동향에 따르면 경기 아파트 가격은 전주 대비 0.05% 올랐다. 인천은 경기보다 앞서 지난 4월 둘째 주 상승세로 돌아선 뒤 한 차례 보합세(4월 넷째 주)를 제외하곤 상승 기조를 이어가고 있다.

◆‘교통 호재’ 내세운 경기·인천 단지 출격

경기·인천권에선 우수한 교통 호재를 품은 단지에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다. 리얼투데이 관계자는 “교통 호재 중 화두는 단연 역세권 개발”이라며 “교통이 크게 개선돼 지역의 유동인구가 대폭 증가하고, 이에 따른 상권 활성화도 기대할 수 있어 인근 아파트값에도 가치가 반영되고 있는 모습”이라고 설명했다.

경기 이천시 증일동 일원에 들어서는 '힐스테이트 이천역' 투시도. 현대건설 제공

하반기에는 교통 호재를 내세운 단지들이 속속 분양에 나선다. 현대건설은 경기 이천시 증일동 일원에 들어서는 ‘힐스테이트 이천역’을 이달 분양한다. 지하 4층∼지상 29층, 15개동, 전용 60∼136㎡ 총 1822가구 규모로 조성되며, 이 중 314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경강선 이천역 북측에 바로 인접한 역세권 입지로, 단지에서 도보로 이천역 이동이 용이하다는 게 현대건설의 설명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이천역 도보 역세권으로 판교, 분당으로 30분대 이동이 가능하다”며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D 노선, ‘반도체선’ 등 교통 호재가 다수”라고 했다.

삼성물산은 10월 인천 연수구 송도역세권구역 도시개발사업으로 ‘래미안 송도역 센트리폴’을 분양할 예정이다. 송도역세권구역 도시개발사업지 내 자리한 이 단지는 3개 블록 총 2549가구의 대단지다. 이 중 3블록(전용면적 59∼101㎡ 1024가구)을 우선 분양한다.

분양 관계자는 “인천발 KTX와 GTX-B, 월곶판교선 교통 호재로 미래가치가 기대되는 송도역세권구역 도시개발사업지 내 첫 번째 공급 단지”라고 짚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경기 오산시 양산동 일원에 들어서는 ‘힐스테이트 오산더클래스’를 이달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2층∼지상 23층, 12개동, 전용면적 84㎡ 단일 면적의 총 970가구 규모다. 1호선·GTX-C(예정)·동탄트램(예정) 등 트리플 교통망 환승역인 병점역 이용이 편리한 입지를 갖췄다.


이강진 기자 j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박보영 '화사한 미소'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