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싸이 흠뻑쇼’ 광주 콘서트서 관객 4명 탈진… 병원 이송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7-07 10:39:41 수정 : 2024-07-07 10:42:2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가수 싸이의 광주 콘서트에서 관객 4명이 탈진 등 온열질환 의심 증세로 병원에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8일 광주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광주 서구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싸이흠뻑쇼 썸머스웨그(SUMMER SWAG) 2024’에서 관람객 4명이 온열질환 증세를 호소해 병원에 옮겨졌다.

지난 2023년 6월 30일 가수 싸이가 서울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열린 '싸이 흠뻑쇼 SUMMER SWAG 2023'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뉴시스

이들 외에도 현장에서 물이나 소금을 받아 가거나 안전 부스에서 잠시 쉬어가는 등 78명이 응급조치를 받기도 했다. 안전사고나 다중밀집 사고가 발생하지는 않았다. 

 

전날 오후 6시 기준으로 광주 대표지점 체감온도는 31.3도를 기록했다. 지난 5일부터 폭염경보가 발효된 광주와 전남 담양·화순·장흥군은 이날 오전 10시를 기해 폭염주의보로 하향됐다.


광주=김선덕 기자 sdkim@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