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새 갤럭시 한국이 제일 쌀 듯…첫 선 '링'은 49만원대

관련이슈 이슈플러스

입력 : 2024-07-07 08:41:45 수정 : 2024-07-07 08:41:4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갤럭시Z 플립6·폴드6, 148만원·222만원으로 8만∼13만원 올라
美선 전작보다 최소 14만원 인상…갤럭시링 핵심기능은 '수면 관리'

삼성전자[005930]가 오는 10일 공개하는 갤럭시 폴더블 스마트폰의 국내 출고가를 세계에서 가장 낮은 수준으로 책정하는 기조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7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갤럭시Z 플립6 256GB 모델은 148만5천원, 갤럭시Z 폴드6 256GB 모델은 222만9천700원에 각각 국내 판매가가 정해진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전 모델인 플립5·폴드5(256GB 기준)가 139만9천200원, 209만7천700원에 각각 출시됐던 것에 비해 8만∼13만원가량 오른 가격대다. 512GB 모델의 가격 상승 폭도 비슷한 선으로 예상된다.

새로 출시되는 폴더블폰 전 모델에는 퀄컴 스냅드래곤8 3세대를 탑재하고 카메라, 배터리 등 사양을 업그레이드한 것이 가격 상승 요인이 됐다는 업계 분석이다.

다만, 국내 출고가를 가장 낮은 수준으로 잡았던 전작의 가격 책정 기조가 이어질 것으로 업계는 보고 있다.

해외 팁스터 예측 등을 종합하면 미국 내 갤럭시Z 플립6·폴드6 출시가는 전 모델보다 100달러가량 오를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플립5(256GB기준)의 미국 출고가는 999.99달러, 폴드5(256GB)는 1천799.99달러였다.

올해 플립6(256GB기준)는 1천99.99달러, 폴드6(256GB기준)은 1천899.99달러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를 최근 원·달러 환율 1천390원과 지역마다 다른 미국의 소비세율 5∼10%를 적용해 계산하면 각각 160만∼168만원과 277만∼290만원으로 지난해 대비 최소 14만원 이상 오르는 셈이다. 미국에서 소비세율이 0%인 주도 있지만 알래스카, 오리건 등으로 소비 인구는 많지 않다.

신제품 폴더블 시리즈는 갤럭시 AI 실시간 통역 기능을 갤럭시 전화 기능뿐 아니라 카카오톡 등 음성 전화 기능을 지원하는 다양한 제3자(서드파티) 메시지 앱에서 사용할 수 있게 되는 등 AI 기능이 고도화된다.

(바르셀로나=연합뉴스) 세계 최대 이동통신 전시회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24'가 개막한 26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 피라 그란 비아 전시장 삼성전자 부스에서 갤럭시 링이 공개되고 있다. 2024.2.26 [사진공동취재단] jjaeck9@yna.co.kr

폴더블 시리즈와 함께 발표되는 갤럭시 워치7은 울트라가 89만원대 출고가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최초의 반지 형태로 관심이 쏠린 갤럭시 링 가격은 국내 출고가가 49만원대에서 책정된 것으로 전해졌다.

헬스케어 기능에 포커스를 둔 갤럭시 링은 특히 수면의 질 측정 및 관리가 핵심 기능으로 부각될 것으로 보인다.

신체에 착용하는 폼팩터는 시계 형태가 일반적이었지만 시계를 풀고 잠자리에 드는 이들도 있다는 점을 감안하면 갤럭시 링이 수면 관리에 좀 더 활용성이 높기 때문이다.

업계 관계자는 "갤럭시 링이 얇고 가벼운 형태로 손가락에 끼고 자도 걸리적거리지 않는 형태로 나오는 것으로 안다"며 "24시간 착용이 가능한 점에서 수면 상태나 혈당, 심박수를 좀 더 밀착 측정·관리할 수 있는 폼팩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박보영 '화사한 미소'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