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시청역 참사’는 부부싸움이 원인?…“CCTV에 대화 녹음 안 돼 확인 어려워”

입력 : 2024-07-05 22:00:00 수정 : 2024-07-05 16:58:3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찰, EDR 확보 조사중
1일 대형 교통사고가 발생한 서울 시청역 인근 교차로에서 경찰이 완전히 파괴된 차량 한 대 주변을 통제하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 시청역 역주행 참사의 원인이 부부싸움이 아니냐는 의혹에 대해 경찰이 사고 발생 전 부부가 다투는 모습은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경찰은 9명의 사망자를 낸 ‘시청역 역주행 사고’ 차량 운전자 차 모 씨(68)가 입원한 병원을 찾아 조사를 진행해 이같이 밝혔다. 차 씨는 현재 갈비뼈가 골절돼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다.

 

앞서 커뮤니티에는 “부부싸움으로 인한 홧김 풀악셀 맞다. 호텔에서부터 싸웠고, 호텔 폐쇄회로(CC)TV에도 고스란히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호텔 입구에서부터 부인과 싸웠고 호텔을 빠져나오는 순간부터 풀 액셀을 밟았다”는 내용의 글이 퍼졌다.

 

5일 서울경찰청에 따르면 실제 사고 차량은 호텔 지하 1층 주차장에서 나와 약간의 턱이 있는 출입구 쪽에서부터 과속한 것으로 확인했다. 최고 속도가 어느 정도인지는 아직 수사 중이다.

 

또 부부가 사고 전 머물렀던 호텔에서 싸우는 폐쇄회로(CC)TV의 영상도 실제 존재했다.

 

다만 CCTV 영상에는 차 씨와 부인의 대화가 녹음돼 있지 않아 내용은 확인할 수 없고, 이들이 걸어가는 모습만 담겼다.

 

경찰은 또 전날 차 씨의 첫 피의자 진술에서 “부부싸움에 대한 뉴스를 봤는데, 전혀 말이 안 된다”고 했다고 전했다.

 

한편 경찰은 EDR 기록을 확보해 자체 분석하는 과정에서 운전자 차 씨가 사고 직전 액셀을 강하게 밟았다고 1차 판단했다.

 

하지만 “EDR 기록 등 구체적인 수사 내용은 국과수 분석 결과 등을 최종적으로 보고 말씀드리는 게 맞는다”며 말을 아꼈다.

 

경찰은 사고 차량인 제네시스 G80과 피해 차량인 BMW, 소나타의 블랙박스 영상, 호텔 및 사고 현장 주변의 CCTV 영상 등 자료 6점을 국과수에 보내 정밀 감식·감정을 의뢰했다.

 

G80의 액셀과 브레이크 작동 상황이 저장된 사고기록장치(EDR) 자료도 정밀 분석을 위해 국과수에 보냈다.

 

또 주요 참고인 조사를 시작하고 물증을 확보하는 등 사고 원인 규명에 속도를 내고 있다고 전했다.


이동준 기자 blondi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고민시 '오늘도 상큼'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