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선재’ 업은 농협은행… 새 광고모델에 ‘변우석’ 발탁

입력 : 2024-07-05 16:26:21 수정 : 2024-07-05 16:26:2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NH농협은행은 새 광고모델로 배우 변우석을 발탁했다고 5일 밝혔다.

 

변우석은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tvN 드라마 ‘선재 업고 튀어’에서 주인공 선재 역을 맡아 국내외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NH농협은행의 새 광고모델로 발탁된 배우 변우석. NH농협은행 제공

NH농협은행은 다정하고 세련된 이미지와 남녀노소 모두에게 사랑받는 출구 없는 매력을 지닌 변우석 모델을 통해 고객에게 사랑받는 농협은행으로  한발 더 다가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NH농협은행 관계자는 “대세 배우로 떠오른 변우석씨와 함께 고객분들께 더욱 친근하고 트렌디한, 다채로운 매력을 지닌 은행으로 다가가겠다”라며 “앞으로 변우석 모델과 TV CF,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고객과 활발히 소통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최근 금융권의 스타마케팅 경쟁은 치열해지고 있다. 하나금융은 지난 2월 가수 임영웅을 그룹의 광고모델로 선정하며 관심을 모았다. 하나금융은 앞서 축가 국가대표 손흥민, 걸그룹 아이브의 안유진 등을 모델로 기용한 바 있다.

 

우리금융은 가수 아이유와 함께 배우 김희애를 자산관리 브랜드 모델로 선정했다. 신한금융은 걸그룹 뉴진스를 택했고, KB금융에서는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와 배우 박은빈이 활약하고 있다.


박미영 기자 mypar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박보영 '화사한 미소'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