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우리은행도 알뜰폰 사업 본격 진출… LG유플러스와 사업 협력 업무협약

입력 : 2024-06-11 20:31:09 수정 : 2024-06-11 20:31:0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우리은행이 LG유플러스와 손잡고 알뜰폰 시장 공략에 나선다. KB국민은행에 이어 은행권에서 두 번째로 알뜰폰 시장에 진출한다.

우리은행은 LG유플러스와 가상이동망사업자(MVNO), 일명 ‘알뜰폰’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양사는 △신규고객 확보를 위한 차별화된 금융통신 상품과 서비스 개발 △알뜰폰 시스템 구축과 안정적인 시스템 운영 △지속가능한 협업 모델 창출 등 성공적인 사업을 위해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우리은행은 “금융위원회 부수업무 공고 후 금융권 첫 주자로 알뜰폰 사업에 진출하는 것으로, LG유플러스와의 협력이 비즈니스 영역 확장에 큰 기회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조병규 우리은행장은 “양사 노하우를 결합해 금융과 비금융의 경계를 허무는 혁신적인 서비스로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 이동통신 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김수미 선임기자 leol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