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또 교제 살인?… 흉기로 연인 찔러 숨지게 한 20대 구속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6-11 15:55:31 수정 : 2024-06-11 15:55:3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살인 혐의 남성, 계속 묵비권 행사 중

지난달 서울의 한 다세대주택에서 20대 남녀가 흉기에 찔린 채 발견된 사건과 관련해 경찰 수사 결과 남성이 연인 사이인 여성을 찔러 숨지게 한 정황이 드러나 구속됐다. 

 

11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광진경찰서는 20대 남성 A씨를 살인 혐의로 7일 구속했다. 김씨는 지난달 21일 오전 5시쯤 광진구 자양동의 한 다세대주택에서 연인 관계였던 20대 여성을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사진=연합뉴스

당시 경찰은 A씨로부터 “살려달라”는 112 신고를 접수받고 현장에 출동했다. 그러나 여성은 이미 숨진 채였고, 의식이 없던 A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수사에 착수한 경찰은 범행 장소에 외부 침입 흔적이 없는 등의 정황을 토대로 A씨를 유력한 용의자로 두고 수사를 진행해 왔다. A씨는 병원에서 퇴원한 뒤 경찰 조사에서 숨진 여성과 교제하던 사이였다고 진술한 것으로 확인됐다.

 

그러나 A씨는 범행 동기나 방식, 스스로 목숨을 끊을 의도로 흉기를 휘두른 것인지 등에 대해서는 대부분 진술을 거부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최근 연인 사이에서 폭력을 행사해 상대방을 죽음에 이르게 하는 ‘교제 살인’ 사건이 잇따라 발생하고 있다. 

 

전날 경기 평택에서는 50대 남성이 연인 관계인 여성이 이별을 요구하자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서 상대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해 체포됐다. 

 

지난달 6일 서울 강남에서도 20대 남성이 이별을 요구한 연인을 살해하는 사건이 발생했는데, 가해자가 수능 만점자 의대생이라는 점이 알려져 사회에 큰 충격을 줬다. 얼마 지나지 않아 지난달 30일 박학선(65)씨가 서울 강남의 한 오피스텔에서 교제하던 여성과 그의 딸을 살해해 신상이 공개됐다.


윤솔 기자 sol.yu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에버글로우 아샤 '깜찍한 미소'
  •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