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말라위 실종 군용기 발견…부통령 등 탑승자 10명 전원 사망"

입력 : 2024-06-11 14:51:44 수정 : 2024-06-11 15:11:0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악천후로 인한 시계 악화로 착륙 못해

아프리카 말라위 군 당국이 11일(현지시간) 사울로스 칠리마(51) 부통령을 태우고 실종된 군용기를 발견해 탑승자 전원의 사망을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익명을 요구한 현지 소식통은 이날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군이 치캉가와 숲에서 실종된 군용기를 발견했다고 한다"며 "칠리마 부통령을 비롯한 탑승자 10명 전원의 사망을 확인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사울로스 칠리마 말라위 부통령 부부가 지난 9일(현지시각) 한국에서 귀국해 릴롱궤 공항에서 내리고 있다.

이 소식통은 "칠리마 부통령 소속 정당인 '통합혁신운동'(UTM)에서 오늘 오전 중 기자회견을 열어 이 같은 사실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전날 오전 9시17분께 말라위 수도 릴롱궤에서 칠리마 부통령을 포함해 총 10명을 태우고 이륙한 항공기는 북쪽으로 약 370㎞ 떨어진 음주주 국제공항에 45분 후 도착할 예정이었으나 실종됐다.

 

사고 항공기는 악천후로 인한 시계 악화로 착륙하지 못했으며 조종사는 회항 지시를 받았지만 몇 분 만에 항공기가 레이더에서 사라졌고 교신도 끊어졌다

 

말라위는 중앙정부와 지방 기관 군이 모두 참여해 수색·구조 작업을 진행했다.

 

칠리마 부통령은 2020년 대통령 재선거에서 차퀘라 대통령의 러닝메이트로 캠페인에 합류, 차퀘라 대통령의 당선과 함께 부통령직에 올랐다.

 

2022년 말 정부 계약 체결에 영향을 행사하는 대가로 리베이트를 받았다는 혐의로 수사를 받았으나 지난 달 당국이 이를 무혐의 처분하고 사건을 종결했다.

 

칠리마 부통령은 내년 말라위 대선에 출마할 것으로 예상되던 인물이다.

 

이달 4일부터 5일까지 열린 한국·아프리카 정상회의 참석차 한국을 찾아 윤석열 대통령과 한덕수 국무총리를 만난 바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