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롯데홈쇼핑, ‘밸리곰 게임’ 출시…유통사 최초 시도

입력 : 2024-06-10 13:39:05 수정 : 2024-06-10 13:41:0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롯데홈쇼핑은 자체 캐릭터 벨리곰을 활용해 유통사 최초로 캐릭터 IP를 활용한 모바일 게임 ‘밸리곰 매치랜드’를 선보인다고 10일 밝혔다.

모바일 게임 ‘밸리곰 매치랜드’. 롯데홈쇼핑

170만 팬덤을 보유한 벨리곰은 유튜브 활동으로 인지도를 쌓은 후 2022년 초대형 공공전시를 계기로 팝업, 굿즈 판매 등 오프라인으로 활동을 확대하며 국내 대표 캐릭터로 성장했다.

 

롯데면세점에 따르면 2022년 이후 브랜드 협업, 굿즈 판매 등으로 발생한 누적매출은 200억 원을 넘어섰고 올해 매출액은 전년 대비 20% 이상 신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롯데홈쇼핑은 유통사 최초로 캐릭터 IP를 활용해 게임 시장에 진출하고 롯데월드 어드벤처에 벨리곰 체험형 복합 매장을 연내 오픈하는 등 IP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벨리곰 매치랜드는 퍼즐게임과 벨리곰의 세계관, 캐릭터 디자인이 반영된 모바일 게임이다.

 

유저가 퍼즐게임을 진행하면서 고객이 오지 않아 문을 닫은 놀이동산 ’벨리랜드‘를 재건하는 스토리로 기획됐다.

 

벨리곰을 비롯해 꼬냥이(고양이), 자아도치(고슴도치) 등 벨리곰의 서브 캐릭터들도 등장해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동일 색상의 블록을 3개 이상 모으면 사라지는 ’3매치 퍼즐‘ 시스템을 적용해 간단한 조작으로 누구나 즐길 수 있다.

 

롯데홈쇼핑은 벨리곰 게임 출시를 위해 콘텐츠 IP 스타트업 ‘마코빌’과 콘셉트 기획, 스토리 설정, 게임 제작 등을 1년 동안 진행했다.

 

밸리곰 매치랜드는 다음 달 영국에서 1차 게임 출시를 시작으로 태국, 인도네시아에서 잇달아 선보인 이후 9월 국내 시장에 정식 론칭한다. 향후 일본, 유럽, 북미 등으로 론칭 국가를 확대할 예정이다.


김지호 기자 kimjaw@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선미 '깜찍하게'
  • 나나 '미소 천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