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대구정책연구원, ‘대구 미래50년 번영 대혁신’ 단행본 발간

입력 : 2024-06-10 11:12:10 수정 : 2024-06-10 11:12:0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구정책연구원은 대구시 민선 8기 2주년을 앞두고 대구 미래50년 관련 주요 정책연구 결과를 알기 쉽게 서술한 단행본 ‘대구미래50년 번영을 향한 대혁신’을 발간했다고 10일 밝혔다.

 

이 책은 연구원이 지난해 2월 1일 개원 이래 대구 미래50년에 특화한 일련의 전략 연구 활동의 산물로서 연구원장을 포함한 모든 연구진이 집필에 참여했다. 책은 대구에서 최근 단기간에 연이어 창출되는 대구슈퍼혁신이 만들어낼 대구굴기를 향한 주요 전략을 그림과 표를 활용해 이해하기 쉽도록 서술했다.

대구 미래50년 번영 대혁신 책 표지. 대구정책연구원 제공

대구 재발견을 소개하면서 대구가 영남지방의 정중앙에 위치하고 영호남을 동서로 가로지르는 정중앙 지대에 있다는 사실을 밝히면서 산업화 중심지 기능을 줄곧 수행해 왔음을 강조한다. 또한 서울·대전·광주·대구·울산·부산을 포함한 전국 6대 거점 대도시 간 평균 거리를 비교하면 대구시가 최단거리(139Km)에 자리잡아 지역 간 교류접 근성이 가장 뛰어난 중추도시임을 알려준다.

 

이 책은 대구재발견·대구슈퍼혁신·대구굴기를 설명하는 프롤로그에 이어 대구미래50년과 직결되는 혁신전략을 10개의 주제별로 제시한다.

 

선별 주제는 △대구미래50년 번영모델 △대구·경북 신공항경제권 △미래신산업 육성 △메가대구 공간 발전 △대구형 스마트동네생활권 △청년대구정주 △스마트 홈오피스 선도도시 △뉴대구 문화·관광 △대구형 사회안전망 △대구 주도 남부거대경제권 등이다.

 

박양호 연구원 원장은 “대구 미래50년을 주제로 종합 집필한 해당 단행본이 대구미래방향을 쉽게 알려주는 나침반으로서 널리 소통·공유되길 바란다”며 “대구 미래50년 번영이 ‘모두를 위한 번영’으로 시민에게 친숙하게 다가오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구=김덕용 기자 kimd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선미 '깜찍하게'
  • 나나 '미소 천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