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하루 평균 2만t→3만t… 안동시, 상생수 공급 확대

입력 : 2024-06-10 10:03:32 수정 : 2024-06-10 10:03: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북 안동시는 수돗물 생산량 증산을 위한 시설개선사업을 완료하고 도청신도시와 예천군에 안정적으로 상생수를 공급한다고 10일 밝혔다.

안동시 용상1정수장. 안동시 제공

시에 따르면 도청신도시와 예천군에 상생수를 공급하고, 경북바이오 2차 산업단지에 용수를 안전하게 공급하기 위해 총사업비 98억원을 들여 용상1취수장의 반변천 집수매거를 217m에서 430m로 증설했다.

 

용상1정수장의 기존 여과지인 상생수 정수 모래 필터 설비는 4지에서 6지로 늘렸다. 따라서 안동시의 하루 평균 수돗물 생산량은 9만3000t에서 10만3000t으로 증가했다. 이 중 상생수 생산량은 2만t에서 3만t으로 증가했다.

 

여기에 시설 증설에 따라 지난해 수해에 따른 예천취수장 재해복구 사업이 진행되는 동안 예천군에 추가로 1일 4000t을 공급할 수 있게 됐다.

 

시 관계자는 “수돗물 생산량을 늘리기 위한 시설개선 사업이 완료됨에 따라 의성과 예천·청송·영주 일부 지역에 안정적으로 상생수를 공급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안동=배소영 기자 sos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