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싱어송라이터 주니, 13일 새 EP ‘도파민(dopamine)’ 발매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6-09 13:00:55 수정 : 2024-06-09 13:00: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싱어송라이터 주니(JUNNY)가 13일 국내외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새 EP ‘도파민(dopamine)’을 발매한다.

 

주니가 앨범 단위로는 2022년 8월 발매한 정규 1집 ‘블랭크(blanc)’ 이후 약 2년 만에 선보이는 신보다. 

 

주니는 인간의 뇌에서 생성되는 중추신경계 신경전달물질 중 하나다.

 

다양한 형태의 도파민을 주제로 주니만의 새로운 해석을 담아 전체 앨범 스토리를 완성했다.

 

지난 4일 오후 6시 공식 SNS를 통해 공개된 첫 비주얼 필름에는 감각적인 영상미에 한층 매력적인 비주얼로 돌아온 주니의 내레이션으로 시작된다.

 

“잇 워즈 온리 유(It was only you)”를 시작으로 직접 이야기를 들려주는 듯 읊조리는 그의 메시지가 이번 EP를 향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주지는 엑소 카이의 ‘음(Mmmh)’ 작사·작곡, 아이유 ‘돌림노래’ 작곡에 참여한 데 이어 NCT DREAM, NCT U, 백현, 수호, 유노윤호 등 K팝 대표 아티스트들과의 협업을 진행했다.

 

2018년에는 싱어송라이터로 정식 데뷔했다.

 

2021년에는 제이비(JAY B)와 함께 ‘노스텔지아(nostalgia)’를 발매하고 아이튠즈 3개 지역 톱 송 차트 1위에 올랐다.

 

지난해 발매한 ‘인비테이션(INVITATION)’은 미국 유력 힙합 매거진 더소스(The Source)가 선정한 ‘2023년 가장 천재적인 K팝 앨범’ 3위로 발표됐다.

 

최근에는 다이나믹 듀오 정규 10집 타이틀곡 ‘피타파’에 피처링으로 참여하고, 600만 명이 넘는 틱톡 팔로워 및 300만 명 이상 유튜브 구독자를 보유한 독일 아티스트 레방 가이거(Levent Geiger)와 싱글 ‘클라우드 나인(CLOUD 9)’을 발매하는 등 왕성하게 활동 중이다.


이복진 기자 bo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