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칠곡 야산서 81㎜ 포탄 발견…“6·25 당시 사용” 추정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6-09 11:12:53 수정 : 2024-06-09 11:12: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북 칠곡군의 야산에서 박격포탄 1발이 발견돼 군 당국이 수거했다.

 

9일 경북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전날 오전 10시38분쯤 칠곡군 가산면 가산리의 야산에서 포탄이 발견됐다는 주민 신고가 접수됐다.

 

소방 당국의 공조 요청을 받은 육군 폭발물처리반(EOD)은 같은날 오후 1시30분쯤 81㎜의 박격포탄을 안전하게 수거했다. 군 관계자는 “6·25 전쟁 당시 사용한 박격포 포탄이며 대공 혐의점은 없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들어 칠곡군에선 지난 3월14일 석적읍 문화재 발굴 현장에서도 6·25 전쟁 당시 사용된 것으로 추정되는 박격포탄이 발견돼 군 당국이 처리한 바 있다.


칠곡=배소영 기자 sos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선미 '깜찍하게'
  • 나나 '미소 천사'
  • 장나라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