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국내 최초 '메종키츠네 아카이브' 아울렛 매장 오픈

입력 : 2024-06-09 06:58:36 수정 : 2024-06-09 06:58:3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 롯데아울렛, 6/11(화) 의왕점에 국내 최초 ‘메종키츠네 아카이브(Maison Kitsune Archives)’ 오픈
■ 올해 아울렛 컨템포러리 매출 15% 증가… 특히, 2030세대 방문 많은 의왕점은 20% 늘어
■ 투명한 유리 온실 연상시키는 글라스빌에 단독 매장으로 입점… 이월상품 최대 60% 할인 판매

롯데아울렛이 전 세계 4번째이자 국내 최초로 ‘메종키츠네’ 아울렛 매장을 오픈해, 컨템포러리 상품군 강화에 나선다.

 

최근 일명 ‘신명품’이라고 불리는 컨템포러리 브랜드들의 인기가 뜨겁다. 실제로 롯데아울렛의 컨템포러리 상품군 매출은 올해(1~5월) 전년 동기간 대비 15% 증가했다. 특히, 인스타그래머블한 경관으로 유명한 프리미엄아울렛 의왕점 같은 경우, 같은 기간 컨템포러리 상품군 매출이 20% 늘어나며 더욱 큰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이에 롯데아울렛은 오는 11일 롯데프리미엄아울렛 의왕점에 ‘메종키츠네 아카이브(Maison Kitsune Archives)’를 국내 최초로 오픈한다. ‘메종키츠네 아카이브’는 여우 모양 로고로 유명한 프랑스 컨템포러리 브랜드 ‘메종키츠네’의 아울렛 단독 매장을 일컫는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3곳(프랑스 파리, 미국 뉴욕, 일본 도쿄)에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에 전 세계 4번째이자 국내 최초로 의왕점에 오픈한다.

 

먼저, 의왕점을 상징하는 ‘글라스빌(GLASS VILLE)’에 단독 매장으로 선보인다. ‘글라스빌’은 바라산을 배경으로 푸른 잔디광장과 함께 야외에 조성된 단독 건물로, 투명한 유리 온실을 연상시켜 SNS에서 ‘인증샷 명소’로 자리매김 해오고 있다. 총 10개의 글라스빌 중 하나에 ‘메종키츠네 아카이브’가 단독 매장으로 입점하며, ‘메종키츠네’를 상징하는 ‘여우’를 인테리어에 적극 활용해 인스타그래머블한 요소를 더한다. 대표적으로 9m 높이의 천장에는 여우 모양의 대형 조형물을 설치하고, 지하 푸드코트와 연결되는 입구는 ‘여우굴’을 연상시키도록 조성할 계획이다.

 

의왕점 ‘메종키츠네 아카이브’에서는 이월상품을 최대 6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의류부터 액세서리까지 다양한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며, 대표 상품으로는 ‘칠랙스 폭스 티셔츠’, ‘폭스 헤드 가디건’, ‘폭스 헤드 티셔츠’ 등이 있다. 특히, 신규 오픈을 기념해 40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는 ‘메종키츠네’ 머그컵을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한편, 롯데프리미엄아울렛 의왕점은 2030세대 고객을 타깃으로 인기 컨템포러리 브랜드를 지속 확대해오고 있다. 대표적으로 지난해 11월에는 ‘메종키츠네 아카이브’의 좌측편에 위치한 글라스빌에 ‘아뜰리에 드 아페쎄(Atelier de A.P.C.)’를 국내 최초로 오픈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아뜰리에 드 아페쎄’는 프랑스 컨템포러리 브랜드 ‘아페쎄(A.P.C.)’의 복합 매장으로, 여성/남성패션부터 골프. 카페까지 ‘아페쎄’의 모든 것을 한 자리에서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그 외에도 올해 의왕점 본관 1층에는 컨템포러리 편집숍 ‘플랫폼 플레이스’와 프랑스 여성 컨템포러리 브랜드 ‘쉐르(Soeur)’를 새롭게 오픈했다.

 

이주훈 롯데아울렛 리징1(Leasing1)부문장은 “의왕점은 인스타그래머블한 글라스빌을 중심으로 롯데아울렛에서 2030세대의 방문이 가장 많은 점포 중 하나”라며, “앞으로도 의왕점에 2030세대 고객들이 선호하는 컨템포러리 브랜드들을 지속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권이선 기자 2su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
  • 뉴진스 해린 '시크한 손인사'
  • 트와이스 지효 '깜찍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