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스라엘군 “하마스에 잡힌 인질 4명 구출 성공”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6-08 20:31:56 수정 : 2024-06-08 21:41: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납치된 지 245일만
남성 3명·여성 1명 구출
“몸 상태 비교적 양호”

이스라엘군이 지난해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에 납치된 인질 가운데 4명을 구출했다고 8일(현지시간) 밝혔다.

 

이스라엘군은 성명을 통해 이날 이른 시간 가자지구 중부 누세이라트 등에 있는 하마스 은신처에서 3명의 남성과 1명의 여성 인질을 무사히 구출했다고 설명했다.

 

사진=이스라엘 군 제공

구출된 인질은 노하 아르가마니(25), 알모그 메이르 잔(21), 안드레이 코즈로프(27)와 샬로미 지브(40)이라고 이스라엘군은 밝혔다.

 

이들은 모두 지난해 10월7일 이스라엘 남부 레임 키부츠(집단농장)에서 열린 음악 축제에 참석했다가 이곳을 습격한 하마스에 붙잡혀 인질이 됐으며 245일 만에 구출됐다. 4명을 동시에 구해낸 것은 그동안 인질 구출 작전을 펼쳐온 이스라엘군의 최대 성과다. 

 

이스라엘군은 “아르가마니는 한 장소에서 특수부대에 의해 구출됐고, 나머지 3명은 다른 장소에서 발견됐다”며 “이들의 몸 상태는 비교적 양호하지만, 검사를 위해 병원으로 보내졌다”고 덧붙였다. 

 

이스라엘군 수석 대변인인 다니엘 하가리 소장은 “위험한 작전이었다”며 “총탄이 빗발치는 가운데 지상과 공중에서 위협사격을 가하면서 그들을 구출했다”고 설명했다. 

 

구출된 여성 인질 아르가마니는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와 통화하며 “히브리어를 참 오랜만에 듣는다”며 “감동적”이라는 소감을 밝혔다. 


이지안 기자 eas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