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김구라 子 MC그리, 해병대 자원 입대… 충격

입력 : 2024-06-07 16:26:48 수정 : 2024-06-07 16:26:4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충 산다' 그렇게 볼 수도 있다…
“혼자 살아남는 법을 배우고 싶어서 터닝 포인트가 필요했다”
MC 그리.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 방송화면 캡처.

 

 

 

 MC그리(본명 김동현)는 7일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를 통해 ‘7월 29일 해병대 입대합니다’ 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이날 그는 소속사 대표 라이머와 그의 랩 스승 마이노스와 함께 낮술을 하며, 해병대를 지원한 이유에 대해 밝혔다. 라이머는 “입대 전 마지막으로 해보고 싶은 거 뭐 있니?”라고 물었고, 그리는 “없다. 가끔 인터넷 편지 써주시면 됩니다” 라고 답했다.

 

 이어 그리는 “7월 29일 14시까지 포항 훈련소로, 해병대 합격했습니다” 라며 직접 합격 문자와 안내문을 공개했다. 라이머는 “해병대도 그리가 선택한 일이다” 라고 운을 뗐고, 마이노스는 해병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물었다. 

 

 이에 그리는 “항상 내가 편하게 살고 대충 사는, 누군가는 낙천적으로 산다(거나) 여유로워 보인다고 하는게 나쁘게 말하면 ‘대충 산다’ 그렇게 볼 수도 있다” 면서 “‘내가 무의식 중에 그렇게 사는 것이 집안이 괜찮아가지고 그렇게 살 수도 있나’ 자문했다”고 말했다. 이어 “(무의식 중에) 내가 그렇게 생각하는 것 같아서, 아버지를 믿고. 그래서 조금 더 자립심을 키우고 조금 더 혼자 살아남는 법을 배우고 싶어서 터닝 포인트가 필요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군 입대가 다가오니까 해병대에 들어가면 조금 더 마인드셋(마음다짐)이 확실히 되겠다 싶어서 오래전부터 생각을 하고 있었는데 기회가 됐다”고 덧붙였다.

 

 라이머는 그리의 결심에 “혹시라도 사람들한테 보여주기 위해서 그러는 건가 생각할 수 있잖아”라고 걱정하자, 그리는 “저는 남의 시선을 그렇게 잘 신경 안 쓰는 편이다. 잘 다녀오겠습니다” 라고 인사했다.


고예은 온라인 뉴스 기자 jolichio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
  • 뉴진스 해린 '시크한 손인사'
  • 트와이스 지효 '깜찍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