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국 전통문화와 디즈니 만난다… 국가유산청 홍보 협약

입력 : 2024-06-07 19:23:00 수정 : 2024-06-07 18:59:1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월트 디즈니 콘텐츠를 활용해 한국 전통문화의 아름다움을 세계에 알린다. 

 

국가유산청은 7일 서울 종로구 창덕궁 가정당에서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유한회사와 국가유산(문화재) 홍보를 위한 업무 제휴 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또 한국화가 우나영(필명 흑요석)씨를 국가유산 홍보대사로 위촉한다.

 

우나영(필명 흑요석) 작가의 작품. 국가유산청 제공

두 기관은 월트디즈니가 보유한 다양한 콘텐츠를 활용해 한국의 유산을 알릴 계획이다.

 

국가유산에 대한 국제적 이해와 인지도를 높일 수 있도록 다양한 홍보 활동을 펼치고, ‘K-유산'을 소재로 한 콘텐츠와 상품을 기획해 선보일 예정이다.

 

글로벌 팬덤을 보유한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와의 협업을 통해 국가유산을 활용한 관광·연예(엔터테인먼트)·마이스 등 관련 산업도 활성화할 방침이다.

 

국가유산 홍보대사로 위촉된 우나영 작가는 국가유산청과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가 개발하는 각종 상품과 전시의 삽화(일러스트)를 그릴 예정이다.

 

구체적인 사업은 향후 실무 협의체를 구성해 세부적으로 확정할 계획이다.

 

국가유산청 관계자는 “국경을 넘어 글로벌 문화산업 전반에 국가유산을 활용한 우수한 사업 모델이자 뜻깊은 선례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협력 사업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송은아 기자 se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
  • 트와이스 지효 '깜찍하게'
  • 카리나 '아자!'
  • 나연 '깜찍한 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