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시비옹테크 vs 파올리니, 프랑스오픈 여자 단식 결승서 맞대결 성사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6-07 09:30:43 수정 : 2024-06-07 09:30:4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Italy's Jasmine Paolini plays a shot against Russia's Mirra Andreeva during their semifinal match of the French Open tennis tournament at the Roland Garros stadium in Paris, Thursday, June 6, 2024. (AP Photo/Jean-Francois Badias)

올 시즌 두 번째 메이저 테니스대회인 프랑스오픈 여자 단식 결승은 이가 시비옹테크(1위·폴란드)와 자스민 파올리니(15위·이탈리아)의 맞대결로 펼쳐진다. 

 

시비옹테크는 6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의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열린 대회 12일째 여자 단식 4강전에서 코코 고프(3위·미국)를 2-0(6-2 6-4)으로 꺾었다. 이어 열린 경기에서는 파올리니가 미라 안드레예바(38위·러시아)를 역시 2-0(6-3 6-1)으로 따돌리고 생애 처음으로 메이저 대회 단식 결승에 진출했다. 두 선수의 결승은 한국 시간으로 8일 오후 10시에 시작할 예정이다.

 

Iga Swiatek of Poland plays against Coco Gauff of the US during their semi-final match at the French Tennis Open in Roland Garros in Paris, France, on Thursday, June 6, 2024. Swiatek won 6-2, 6-4 and qualified for the final. Photo by Maya Vidon-White/UPI/2024-06-07 05:21:01/ <저작권자 ⓒ 1980-2024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여자 단식 세계 랭킹 1위 시비옹테크에게 프랑스오픈은 각별한 대회다. 프랑스오픈 두 번째 출전이었던 2020년에 생애 첫 메이저 대회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2021년 8강에 그친 시비옹테크는 2022년과 2023년엔 연거푸 프랑스오픈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결승에서도 시비옹테크가 이긴다면 2007년 쥐스틴 에냉(은퇴·벨기에) 이후 17년 만에 롤랑가로스 여자 단식을 3연패 한 선수가 된다. 시비옹테크는 2022년 US오픈도 우승하며 개인 통산 네 번의 메이저 대회 우승 경력을 보유하고 있다. 

 

프랑스오픈 단식에서 2022년부터 20연승, 최근 경기에서는 4월 마드리드오픈부터 18연승의 상승세다. 시비옹테크의 우세가 점쳐지는 이유다. 

 

Italy's Jasmine Paolini celebrates as she won her semifinal match of the French Open tennis tournament against Russia's Mirra Andreeva at the Roland Garros stadium in Paris, Thursday, June 6, 2024. (AP Photo/Jean-Francois Badias)/2024-06-07 05:02:28/ <저작권자 ⓒ 1980-2024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세계랭킹 1위에 맞서는 파올리니는 이 대회 전까지 메이저 대회 최고 성적이 올해 호주오픈 16강이었을 정도로 비교적 알려지지 않은 선수다.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대회 단식 우승도 2021년 슬로베니아오픈, 올해 2월 두바이 듀티프리 챔피언십 두 차례가 전부다. 키 163㎝로 비교적 단신이지만 빠른 발과 안정적인 경기 운영 능력 등을 앞세워메이저 결승까지 진출했다.

 

결승까지 6경기를 치르면서 시드 선수는 8강에서 만난 엘레나 리바키나(4위·카자흐스탄)가 유일했다는 점에서 다소 '대진운'이 따른 결과로 보는 시선도 있다. 반면 시비옹테크는 8강에서 마르케타 본드로우쇼바(6위·체코), 4강에서 고프를 연파했고, 2회전에서는 전 세계 1위 오사카 나오미(134위·일본)에게 매치 포인트까지 내주는 고전 끝에 신승했다.

 

Iga Swiatek of Poland plays against Coco Gauff of the US during their semi-final match at the French Tennis Open in Roland Garros in Paris, France, on Thursday, June 6, 2024. Swiatek won 6-2, 6-4 and qualified for the final. Photo by Maya Vidon-White/UPI/2024-06-07 05:21:46/ <저작권자 ⓒ 1980-2024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AI 학습 및 활용 금지>

둘의 상대 전적은 두 차례 만나 시비옹테크가 모두 2-0으로 이겼다. 

 

시비옹테크는 “파올리니와 경기한 지 오래됐기 때문에 최근 그의 경기를 통해 전략을 다시 세워야 한다”며 “올해 최고의 시즌을 보내는 선수인 만큼 많은 부분이 달라졌을 것”이라고 경계심을 내보였다. 파올리니는 “시비옹테크는 어린 나이에 많은 것을 이룬 대단한 선수”라며 “결승에서 좋은 경기를 하도록 잘 준비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남정훈 기자 ch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