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주시 자체 개발 '물정화 기술' 페루 수출 기대감

입력 : 2024-06-05 15:00:49 수정 : 2024-06-05 15:00:4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파울 두클로스 주한 페루대사 경주 찾아 물정화기술 직접 확인
주한 페루대사 “지방정부가 이처럼 뛰어난 물정화 기술 직접 개발한 것 매우 놀라워” 강조

경북 경주시는 파울 두클로스(Paul Duclos) 주한 페루대사가 지난 4일 경주시 에코물센터를 방문, 경주시가 자체 보유한 물정화기술을 견학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방문은 파울 두클로스 주한 페루대사가 올해 1월 경주를 찾았을 당시 주낙영 시장이 경주시의 물정화기술을 소개했고, 두클로스 대사가 큰 관심을 표명하면서 이뤄졌다. 

파울 두클로스(왼쪽서 두번째) 주한페루대사가 경주시 에코물센터를 방문, 이동식 GJ-R 차량앞에서 설명을 듣고 있다. 경주시 제공

경주시는 남아메리카 중부 태평양 연안 국가인 페루를 상대로 경주시가 자체 개발한 물정화기술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파울 두클로스 대사는 에코물센터를 찾아 수질연구동에 설치되어 있는 GK-SBR 시범시설의 하수 정화과정을 직접 견학했다.

 

특히 지난해 12월 콜롬비아 라과히라주에 식수보급용으로 설치한 것과 동일한 기술을 적용한 이동식 급속수처리차량에서 마실 수 있는 식수가 나오는 모습에 깊은 인상을 받기도 했다. 

 

파울 두클로스 주한 페루대사는 "경주시가 이처럼 뛰어난 물정화 기술을 직접 개발한 사실이 매우 놀랍다"며 "경주시의 물정화 기술이 페루에 정말 필요한 기술로 보이는 만큼 보급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경주시는 해외사업 수출에 주력하고 있는 만큼 파울 두클로스 주한 페루대사의 이번 방문을 계기로 경주시의 물정화기술이 페루에 진출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경주=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