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아파트 15층 발코니 매달린 여성…소방 구조

입력 : 2024-05-16 08:42:00 수정 : 2024-05-16 09:10:1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의 한 아파트에서 추락 위기에 놓인 치매 여성이 119구조대에 무사히 구조됐다.

 

사진 = 연합뉴스(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16일 경기도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 24분쯤 “사람이 떨어지려고 한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구조대는 현장에 출동해 15층짜리 아파트의 15층 공용공간 발코니에서 난간을 붙잡고 위태롭게 서 있는 60대 여성 A 씨를 발견, 지상에 에어매트를 설치하고 안전장비를 착용한 뒤 구조에 나서 오전 5시 36분쯤 A 씨 구조에 성공했다.

 

소방 관계자는 “A 씨는 이 아파트에 거주하며 치매를 앓는 것으로 파악됐다”며 “인명구조와 2차 사고 방지에 중점을 둔 현장 활동을 통해 다친 사람 없이 상황이 마무리됐다”고 말했다.


박윤희 기자 py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