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프랑스령 누벨칼레도니 투표권 갈등 소요

입력 : 2024-05-15 20:57:17 수정 : 2024-05-15 22:47:4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규모 원주민 소요 사태가 발생한 남태평양의 프랑스령 누벨칼레도니 수도 누메아에서 주민들이 불에 탄 차량 등으로 난장판이 된 거리를 지나가고 있다. 1853년 프랑스 식민지가 된 누벨칼레도니는 1998년 프랑스와 맺은 누메아 협정에 따라 프랑스 본토나 다른 곳에서 이주한 이들에게 투표권을 주지 않고 있다. 프랑스는 협정으로 역내 성인 20%가 투표에서 배제되는 게 불합리하다며 10년 이상 거주자에게 투표권을 주는 방안을 추진 중인데 원주민들은 유권자 확대가 친프랑스 정치인들에 유리한 정책이라며 반발하고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