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배우 위하준, ‘오징어게임’ 이후 글로벌 인기男 등극 소감 “내가 무슨 매력이 있길래?”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4-05-15 11:23:24 수정 : 2024-05-16 17:54:3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배우 위하준이 ‘오징어게임’ 출연 이후 글로벌적으로 남성들에게 인기를 얻게 된 소감을 밝혔다.

배우 위하준이 '홍석천의 보석함'에 출연했다. 유튜브 채널 '홍석천의 보석함' 캡처

 

지난 14일 유튜브 채널 ‘홍석천의 보석함’에는 ‘월드와이드 픽 보석 위하준 l 홍석천의 보석함 시즌2 EP.12’ 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위하준이 게스트로 출연해 장난스러운 매력을 발산, 홍석천의 사랑을 듬뿍 받았다.

 

이날 홍석천은 본격적인 촬영이 시작하기 전부터 들뜬 모습을 보였다. 그는 “커뮤니티에서 난리가 났던 게스트가 등장한다”며 위하준을 소개했다. 이어 “어떤 프로그램인지 알고 있냐”는 질문에 위하준은 “출연하라는 추천도 많이 받았으며 자주 봤다”고 전해 홍석천을 기쁘게 했다.

 

그는 “처음에 ‘여기에 어떻게 나가’라고 생각했지만 보다 보니 너무 재밌었다”며 “MC분들의 리액션도 재밌고 게스트를 빛나게 해주는 게 매력 있다”고 평가하며 출연 이유를 밝혔다. 보조MC 김똘똘은 보람찬 표정으로 “저희는 조명도 따로 필요 없을 만큼 빛나게 해드린다”고 말해 현장을 유쾌하게 만들기도.

위하준이 홍석천과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유튜브 채널 '홍석천의 보석함' 캡처

위하준은 ‘홍석천의 보석함’이 잘된 후부터 “나는 홍석천의 보석함에 없으려나”라는 생각을 한 적 있다고 얘기했다. 그는 홍석천과의 첫 만남을 공개하며 “영화 시사회에서 마주쳐서 포옹도 해줬다”며 홍석천이 “제가 픽하면 잘되는 거 아시죠?”라고까지 말했다고 전해 그를 민망하게 했다. 그러나 이후 정말 일을 많이 했다고 고마움을 드러냈다.

 

학창시절 여자들에게 인기가 많았냐는 홍석천의 질문에 그는 “과묵해서 인기가 없었다”며 “오히려 군대에서도 그렇고 학교 다닐 때도 남성들한테 인기가 많았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특히 세계적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시리즈 ‘오징어게임’에 출연 이후 그 인기가 하늘을 찔렀다고.

홍석천이 위하준의 매력을 이야기하고 있다. 유튜브 채널 '홍석천의 보석함' 캡처

극 중 위하준은 ‘준호’ 역을 맡아 실종된 형을 찾기 위해 몰래 게임 속으로 잠입한 형사를 연기하며 남성적인 매력을 발산했다. 이후 시리즈가 흥행하며 그는 “세계적으로 많은 남성에게 인기를 얻게 됐다”고 회상했다. 또 “내가 어떤 매력이 있는 거지? 무슨 매력이 어필이 된 걸까” 의문을 가져 그 이유를 들어보고 싶다고 고백했다.

 

이를 들은 홍석천은 “일단 얼굴에 남자다움이 있다”며 “해외에서 봤을 때 하준이의 눈매가 섹시한 동양인 눈매를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광대와 턱선 자체가 굉장히 에너지가 느껴지다가 웃었을 때는 모두가 녹아내려 버린다”고 분석했다. 김똘똘 역시 “인간 테스토스테론”이라 위하준을 평가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해당 영상을 본 시청자들은 “위하준은 남성 말고 여자들도 환장합니다” 라던가 “휴일 앞두고 이 영상이 너무 선물 같다”라는 등 위하준의 매력에 많은 공감을 표했다.


박가연 온라인 뉴스 기자 gpy1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