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빗썸 “출금수수료 타사보다 비싸면 200% 보상”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5-14 11:43:00 수정 : 2024-05-14 11:42:5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가상자산 거래소 빗썸이 ‘최저 출금 수수료 보상제’를 도입했다. 다른 원화거래소보다 가격이 비싸면 차액 200%를 보상해준다는 것이다.

 

빗썸은 14일 다른 디지털자산거래소 협의체(닥사·DAXA)원화거래소 업비트, 코인원, 코빗, 고팍스 보다 출금 수수료가 비쌀 경우 수수료 차액의 200%를 포인트로 보상해준다고 밝혔다. 가상자산 출금 수수료는 1건 당 정액으로 부과되며 출금하는 자산에 따라 다르게 책정된다.

 

최저 출금 수수료 보상 신청은 입출금 메뉴의 출금 상세 화면에서 ‘수수료 보상 신청’을 눌러 할 수 있다. 보상 포인트는 출금 완료 시점의 수수료를 기준으로 산정되며 포인트샵에서 가상자산으로 교환할 수도 있다.

 

다만 출금 수수료 최저가 보상은 출금 완료 후 1일 이내 신청해야 하며 비교 대상 거래소에서 거래 지원하는 가상자산과 동일한 네트워크로 입출금이 진행된 경우 보상이 가능하다. 일부 가상자산은 원활한 출금 지원을 위해 대상에서 제외될 수 있다. 지난 2월 빗썸은 거래수수료율도 업계 최저 수준인 0.04%로 낮춘 바 있다.

 

빗썸 관계자는 “업계 최저 수수료를 비롯해 안전하고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해 이용자들이 믿고 거래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안승진 기자 prod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여자)이이들 미연 '순백의 여신'
  • 전소니 '따뜻한 미소'
  • 천우희 '매력적인 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