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찰, “김건희 여사, 명품 매장서 쇼핑” 게시글에 ‘명예훼손 혐의’ 수사 착수

입력 : 2024-05-13 20:35:23 수정 : 2024-05-13 20:35:2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윤석열 대통령의 배우자인 김건희 여사가 총선 이후 명품 매장에서 쇼핑을 즐겼다는 취지의 글이 온라인에 작성된 것과 관련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윤석열 대통령 배우자 김건희 여사. 연합뉴스

13일 뉴스1에 따르면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로 A 씨를 입건해 수사 중이다. 경찰은 비슷한 내용의 글을 올린 2명을 추적하고 있다.

 

이들은 김건희 여사가 4·10 총선이 끝난 직후 강남의 명품매장에서 명품 쇼핑을 했다는 글을 4월 20일부터 29일까지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에 올린 혐의를 받는다.


박윤희 기자 py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에버글로우 아샤 '깜찍한 미소'
  •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