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10살 연하와 결혼 한예슬 재테크도 ‘깜짝’…꼬마빌딩 팔아 36억 차익

입력 : 2024-05-13 09:42:36 수정 : 2024-05-13 17:09:1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배우 한예슬이 10살 연하의 남자친구와 혼인신고로 품절녀 대열에 합류한 가운데, 그녀의 놀라운 부동산 매입 이력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사진=한예슬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13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한예슬은 지난 2021년 서울 강남구 논현동 100-7 소재 빌딩을 70억원에 매각했다. 3년 만에 시세차익으로 36억 원을 거둔 것으로 확인됐다.

 

그가 매각한 빌딩은 1985년 준공돼 대지면적 213.7㎡, 연면적 263.82㎡, 지하 1층~지상 3층짜리 건물이다. 학동사거리에서 지하철 7호선·수인분당선 강남구청역으로 이어지는 언덕에 위치해 있다. 

 

한예슬은 2018년 6월 20억원을 대출받아 이 빌딩을 34억2000만원에 매입했다. 당시 해당 빌딩은 상권 확장에 한계가 있어 잘못된 투자라는 지적이 많았으나, 이후 꼬마빌딩 인기가 높아지면서 가격이 크게 상승했다. 

 

한예슬은 서울시 서초구 반포동 소재 고급빌라를 2016년 11월에 분양받아 소유하고 있다. 당시 분양가는 30억 원 초반이었는데, 이후 40억 원 이상 거래돼 부동산 투자에 일가견이 있다는 평을 받았다.

 

2011년에는 그의 본가가 있는 미국 LA 부동산을 매입한 사실이 알려져 화제가 됐다. 해당 LA 빌딩은 33억 상당의 3층 건물로 한인타운 핵심지역에 있고 연면적은 약 2680㎡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예슬 인스타그램 갈무리)

한예슬은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주상복합아파트 ‘미켈란147’도 매입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미켈란147 84㎡(20층) 물건은 2021년 9월 16억 5000만원에 거래됐고, 이달 초에는 8억 2000만 원에 전세 계약이 체결됐다.

 

2020년에는 일명 ‘연예인 아파트’로 널리 알려진 성수동의 고급 아파트 '갤러리아 포레'를 매입했다. 갤러리아 포레는 지난해 8월에 217㎡ 물건이 90억 원에, 241㎡ 물건이 100억 원에 거래됐다.

 

당시 한예슬은 정원이 있는 고급 주택으로 이사했다. 한예슬은 이달 초 자신의 유튜브 채널 ‘한예슬 is’에서 영상을 통해 10살 연하의 남자 친구와 혼인신고를 했다고 밝혀 이곳에 신혼집을 꾸린 것으로 보인다.


박윤희 기자 py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