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국세청, 쿠팡 특별 세무조사 착수… 美법인 쿠팡Inc·계열사 거래 점검

입력 : 2024-05-12 22:30:56 수정 : 2024-05-12 22:30:5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국세청이 이커머스(전자상거래) 플랫폼 쿠팡을 상대로 특별 세무조사에 착수했다.

12일 업계에 따르면 서울지방국세청 국제거래조사국은 지난달 서울 소재 쿠팡 본사에 조사관들을 보내 세무 자료를 확보했다. 국제거래조사국은 통상 역외 탈세 등 일부 이슈에 대한 비정기 특별 세무조사를 벌이는데, 미국 법인인 쿠팡의 모회사 쿠팡Inc와 계열사 간 거래를 들여다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뉴스1

쿠팡Inc가 있는 미국 델라웨어주는 조세회피처로 분류되는 지역이다. 쿠팡Inc는 한국 쿠팡의 지분 100%를 보유하고 있다. 쿠팡 측은 세무조사 중인 사실은 인정하면서도 특별 세무조사는 아니라고 밝혔다. 쿠팡 관계자는 “통상적인 세무조사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공정거래위원회도 쿠팡의 공정거래법·하도급법 등 위반 의혹 등의 조사를 벌이고 있다. 쿠팡이 알고리즘을 조작해 자체브랜드(PB) 상품을 검색 상단에 노출했다는 의혹은 이달 말 공정위 전원회의 심의를 앞두고 있다.


세종=안용성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