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대통령실, 국정 3년차 정책 방향 “민생·대국민 소통”

입력 : 2024-05-12 17:17:21 수정 : 2024-05-12 17:17:2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민생물가 TF를 통해 물가 안정에 만전을 기울일 것”
“국민의 삶을 실제로 나아지게 할 전략을 논의”
윤석열 대통령이 취임 2주년을 맞은 10일 서울 서대문구 영천시장을 찾아 시민들과 인사나누고 있다. 사진=대통령실 제공

 

대통령실은 12일 국정 3년 차를 맞은 윤석열 정부의 정책 방향을 “민생과 대국민 소통에 두겠다”고 강조했다.

 

대통령실 김수경 대변인은 이날 용산 대통령실에서 브리핑을 통해 “여당과도 긴밀하게 협력하면서 국민 눈높이에 맞는, 또 국민의 삶을 실제로 변화시키는 민생 정책을 만들어 추진해 나가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수경 대통령실 대변인이 12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현안 브리핑을 하고 있다.대통령실사진기자단 

 

김 대변인은 “민생물가 TF를 통해 물가 안정에 만전을 기울일 것”이라며 “물가를 지속해 모니터링하고, 유통 구조나 무역 구조의 개선 등 물가의 구조적 측면에 초점을 두고 물가를 전체적으로 안정화하기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또 “전략산업 TF를 통해 수출의 핵심적 역할을 하는 산업이 계속해서 발전하고 양호한 수출 실적을 거두도록 하겠다”며 “그 성과가 2차, 3차 협력업체로 퍼져 경제전반의 온기를 확산시켜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취임 2주년을 맞은 윤석열 대통령이 10일 서울 서대문구 영천시장을 방문해 수산물 상인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이어 “민생토론회를 재개해 대통령이 국민으로부터 직접 삶의 어려움을 청취하고, 국민통합위원회 성과보고회와 국가재정전략회의 등을 개최해 산적한 문제를 해소하고 국민의 삶을 실제로 나아지게 할 전략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소개했다.

 

앞서 대통령실은 지난 2일 물가 안정과 핵심 산업 지원을 위해 민생물가TF와 국가전략산업TF를 구성키로 하고, 성태윤 정책실장이 두 TF를 직접 이끌 것이라고 밝혔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여자)이이들 미연 '순백의 여신'
  • 전소니 '따뜻한 미소'
  • 천우희 '매력적인 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