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비 그치고 갠 일요일에 전국 황사…대구엔 황사위기경보

입력 : 2024-05-12 14:54:49 수정 : 2024-05-12 14:54:4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일요일인 12일 비가 그치고 날이 갰지만, 황사가 전국을 뒤덮겠으니 바깥 활동을 계획 중이라면 주의해야 한다.

지난 10일 내몽골고원과 11일 발해만 북쪽에서 발원한 황사가 북서풍에 실려 국내로 유입된 상태다.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을 보인 12일 오전 서울 중구 남산에서 바라본 도심이 뿌옇다. 연합뉴스

이날 오후 1시 기준 미세먼지(PM10) 농도를 보면 부산을 제외한 전국이 '매우 나쁨'에서 '나쁨' 수준으로 대구는 226㎍/㎥, 경북은 189㎍/㎥, 충북은 186㎍/㎥ 등 곳곳에서 미세먼지 매우 나쁨 기준치(151㎍/㎥ 이상)을 넘고 있다.

대구에는 정오를 기해 '주의' 단계 황사위기경보가 내려졌다.

미세먼지 시간당 평균농도가 300㎍/㎥이 넘는 상황이 2시간 이상 지속했기 때문이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이날 강원, 호남, 대구, 제주의 미세먼지 수준이 종일 나쁨일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호남과 대구, 제주는 오후 한때엔 매우 나쁨 수준으로 미세먼지가 짙을 것으로 내다봤다. 또 오후엔 수도권과 충청, 부산, 울산, 경북, 경남 등도 나쁨 수준으로 미세먼지가 짙으리라 전망했다.

이번에 황사의 영향이 길게 이어지진 않겠다.

대기가 원활히 확산하면서 월요일인 13일에는 전국 대기질이 '보통' 수준을 회복할 것으로 예상된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해맑은 미소'
  • 공승연 '산뜻한 발걸음'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