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조국 “충남인 결정한 대로 정치 흘러가… 더 많은 분 함께해야”

, 이슈팀

입력 : 2024-05-10 21:30:00 수정 : 2024-05-10 20:45:4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조국혁신당 조국 대표가 충남도당 창당대회 축사에서 “검찰 독재 조기종식이라는 시대정신에 690만명이 공감했다”며 시민들에게 더 많은 지지를 촉구했다.

 

조 대표는 10일 충남 천안시 서북구 한들문화센터에서 열린 조국혁신당 충남도당 창당대회 축사에서 “민심의 요구에도 요지부동인 윤석열 정권과 누구보다 더 빠르고 강하게 싸우기 위해서는 더 많은 분이 함께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충남 지역구에서 민주진보 진영이 과반 의석을 차지한 건 역대 선거 중 처음으로, 이번 총선 승리의 결정적 역할을 한 곳이 충남”이라고 덧붙였다.

조국혁신당 조국 대표는 10일 "민심의 요구에도 요지부동인 윤석열 정권과 누구보다 더 빠르고 강하게 싸우기 위해서는 더 많은 분이 함께해야 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이날 충남 천안시 서북구 한들문화센터에서 열린 조국혁신당 충남도당 창당대회에서 축사하는 모습. 연합뉴스

조 대표는 “충남은 늘 우리 정치사에서 중심 역할을 했고, 중대한 고비 때마다 충남인이 결정한 대로 정치가 흘러갔다”며 “오늘 충남에서 조국 혁신의 깃발을 꽂는다. 대한민국의 중심, 충남에 우리 혁신당의 깃발이 휘날리게 됐다”며 충남도당 창당에 의미를 부여했다.

 

그는 “‘나라가 더 이상 이렇게 굴러가서는 안 된다. 누구라도 나서 제발 우리를 살려달라’라고 외치는 국민이 있었다”며 “그분들이 저희 당에 들어오셨고, 자원봉사를 해주셨고, 한표를 행사해주셨다”고 말했다.

 

조 대표는 “검찰 독재 조기종식이라는 시대정신에 공감한 690만명의 국민이 조국혁신당을 선택해주셨다”며 “충남도당이 중심이 돼 민심의 풍향계를 혁신당으로 확실하게 향할 수 있도록 함께 뛰자”고 강조했다.


안경준 기자 eyewher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여자)이이들 미연 '순백의 여신'
  • 전소니 '따뜻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