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등굣길서 여중생 상대 음란행위…20대 ‘바바리맨’ 검거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4-04 12:05:11 수정 : 2024-04-04 13:27:5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중학교 등굣길에서 여학생들을 상대로 음란 행위를 한 뒤 달아난 20대 일명 '바바리맨'이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뉴스1

대구 중부경찰서는 공연음란죄로 A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29일 여학생들이 주로 이용하는 대구 중구의 한 중학교 주변 골목길에서 여성용 스타킹을 신고 성기를 노출한 채 음란행위를 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2회에 걸쳐 해당 학교에서 음란행위를 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학교전담경찰관(SPO)이 신학기 학교 폭력 집중 예방 활동 중 첩보를 입수한 후 중부경찰서 여성청소년수사팀과 협업해 범행 3일 만에 검거됐다.


대구=김덕용 기자 kimd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여자)이이들 미연 '순백의 여신'
  • 전소니 '따뜻한 미소'
  • 천우희 '매력적인 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