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명품 시계 거래 플랫폼 ‘바이버’, 전월 대비 거래액 67% 증가

입력 : 2024-04-03 16:11:09 수정 : 2024-04-03 16:11:0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시계 거래 플랫폼인 바이버가 지난 3월 67%의 성장을 기록하며 역대 월 최고 거래액을 경신했다고 3일 밝혔다. 

 

바이버는 두나무 자회사로 명품 시계 등  실물자산 거래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다.

 

바이버는 2022년 하반기 플랫폼 출시 이후 중개거래 플랫폼의 주요 매출원인 수수료를 업계 최저 수준으로 책정해 ‘거래 수수료 제로’를 적용하는 등 중개거래 시장에 적극 뛰어들고 있다. 

 

바이버는 올해 초부터 BC카드, 하나카드 등 복수의 카드사와 제휴를 통해 12개월 무이자 할부와 청구할인 등의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다. 또 지난달부터는 명품 시계 브랜드인 피아제(Piaget)를 신규 론칭했다. 

 

이 같은 정책으로 인해 바이버는 지난 3월 전월 대비 거래액 67%, 판매신청 수 68%, 거래체결 수 60% 늘었다. 이는 역대 월 최고거래액이다. 특히 명품시장 불황 속에서도 동절기 거래액 매월 20% 이상의 성장세를 기록했다.

 

또한 바이저는 올해도 다양한 서비스 론칭을 준비하고 있다. 모회사인 두나무의 업비트NFT와 협업 이벤트를 론칭 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압구정 바이버 쇼룸의 서비스 확대를 위한 2, 3호점 출점 등을 올해 중에 선보일 예정이다.

 

문제연 바이버 대표는 “지난해부터 국내 명품 시계 거래 문화 형성 및 확대를 위해 거래 신뢰와 서비스 편의에 지속적인 투자를 했다”며 “올해는 두나무와 함께 새로운 서비스를 선보이는 등 거시적인 시장환경 조성과 활성화를 위한 기술적 투자는 물론, 더 확고한 전문성과 신뢰도 확보를 위해 인적 투자 등을 더욱 적극적으로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범수 기자 swa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
  • 오마이걸 유아 '완벽한 미모'
  • 이다희 '깜찍한 볼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