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GTX-A 특수’에 들썩이는 지자체

입력 : 2024-04-02 22:50:00 수정 : 2024-04-02 21:40:2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최대 수혜 화성, 아파트 신고가
성남·용인시 개발사업 등 군불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A 수서~동탄 구간이 지난달 30일 개통하면서 노선이 지나는 기초지방자치단체들이 들썩이고 있다. 도시 발전에 대한 장밋빛 기대감이 무르익으며 일부 지역의 부동산 가격도 다시 꿈틀대고 있다.

2일 각 지자체에 따르면 가장 큰 수혜지역인 경기 화성시는 그동안 아킬레스건으로 꼽힌 철도 인프라 부족을 해소하고 도시 접근성을 높여 첨단기업과 인재를 끌어오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한다.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어 도시 발전의 전기를 만들겠다는 복안이다.

평소 버스로 이동하면 75분 걸리던 화성 동탄∼서울 수서 구간은 이번 열차 개통으로 이동시간이 20분대까지 단축됐다. 이에 동탄신도시의 한 중형 아파트 가격은 최근 신고가를 기록하기도 했다.

이에 화성시도 동탄역 주변 대중교통 운행시간을 30분 늦추고, 버스정류장·택시승강장 등을 추가할 예정이다. 지난달 30일 개통과 함께 대규모 기념식을 연 성남시도 홍보전에 뛰어들었다. 판교테크노밸리와 잇닿은 성남역 주변의 재개발·재건축 등 1기 신도시 선도지구 지정에도 신경을 쓰면서 GTX 개통의 온기가 지역 곳곳으로 퍼져가도록 신경 쓰고 있다.

올 6월 말 구성역 개통을 앞둔 용인시도 연계 버스노선 조정 등을 논의하고 있다. 구성역은 공사 지연으로 늦게 문을 열지만 향후 GTX 구성역에서 지역 곳곳으로 편리하게 이동하도록 대중교통 노선을 조정해 지역발전에 군불을 지피겠다는 계획이다.


성남·용인·화성·광명=오상도 기자 sdo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고현정 '여전한 동안 외모'
  • 고현정 '여전한 동안 외모'
  • 천우희 '하트 여신'
  • 카즈하 '청순 미모'
  • 정호연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