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재욱·카리나, 결국 헤어졌다…열애 인정 5주만

입력 : 2024-04-02 13:36:30 수정 : 2024-04-02 13:36:3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이재욱(왼쪽), 카리나. 프라다 제공

배우 이재욱(25)과 그룹 '에스파' 카리나(23)가 헤어졌다.

 

이재욱 소속사 씨제스스튜디오는 2일 "촬영 중인 작품에 집중하고자 결별을 결정했다"며 "두 사람은 서로를 응원하고 지지하는 동료로 남게 됐다. 향후 각자 위치에서 좋은 활동으로 인사하겠다. 따뜻한 관심·응원 부탁드린다"고 청했다.

 

2월 말 열애를 인정한 지 5주 만이다. 두 사람은 1월14일 명품 브랜드 프라다 컬렉션에 참석한 후 연인으로 발전했다. 당시 양측은 "이제 알아가는 중"이라고 밝혔다. 일부 카리나 팬들은 실망과 분노 섞인 반응을 드러냈고,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앞에서 트럭 시위 등을 벌였다. 결국 카리나는 자필 사과문을 올렸다.

 

이재욱은 악성 루머로 마음 고생을 했다.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을 통해 이재욱이 지난해 12월까지 대세 여배우 A와 교제했고, 카리나와 환승연애 중이라는 소문이 퍼졌다. 이재욱 측은 "심각한 인격권 침해 행위"라며 "법적대리인을 통해 민형사상의 강력한 법적대응을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재욱은 최근 공개한 디즈니플러스 '로얄로더'에서 살인자 아들 '한태오'로 활약했다. 카리나는 데뷔 후 첫 예능물인 넷플릭스 '미스터리 수사단'으로 인사할 예정이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한지민 '우아하게'
  • 한지민 '우아하게'
  • 아일릿 원희 '시크한 볼하트'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