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기도, 5∼11월 '디엠지 오픈 페스티벌' 개최

입력 : 2024-04-01 18:48:37 수정 : 2024-04-01 18:48:3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기도는 디엠지(DMZ)의 생태·평화 가치 확산을 위한 종합축제 '디엠지 오픈 페스티벌'(DMZ OPEN Festival)을 5월부터 11월까지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올해 디엠지 오픈 페스티벌은 김동연 경기지사와 최재천 이화여대 석좌교수가 공동 위원장을 맡고 임미정 한세대 교수가 총감독으로 위촉돼 행사를 이끈다.

DMZ 등 경기 북부에서 열리는 올해 페스티벌은 국제음악제, 평화 음악회, 전시회 등 예술 행사와 에코피스 포럼, 특별강연, 정책 공모전 등 학술 행사로 나뉘어 열린다. 또 평화 걷기와 마라톤 등 스포츠 행사가 열린다.

올해는 하반기에 캠프 그리브스 2차 개방과 연계한 기회소득예술인이 참여하는 전시회, 경기도체육대회, DMZ 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도 함께 열릴 예정이다.

아울러 RE100 개념을 적용해 폐현수막 리사이클링을 통한 장바구니 제작 등 친환경 행사를 추진한다.

이밖에 경의선 남북출입사무소에서 북한이탈주민 거리공연(버스킹), 도라산역까지 운행하는 디엠지 평화열차 등 공연, 전시 행사 등과 연계한 평화관광 콘텐츠로 국내·외 관광객을 적극적으로 유치한다.

페스티벌의 세부적 행사 일정과 계획은 상반기 중 누리집을 통해 공개한다.

조창범 경기도 평화협력국장은 "DMZ는 생태·평화·역사적 가치가 부각되는 일상적 공간으로 변모하고 있다"며 "DMZ 일원의 관광자원을 디엠지 오픈 페스티벌과 연계해 전 세계가 찾아오는 관광 명소가 되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착실하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디엠지 오픈 페스티벌에는 7개월 동안 모두 164만여 명이 참가했다.


송동근 기자 sd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시크한 볼하트'
  • 아일릿 원희 '시크한 볼하트'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
  • 오마이걸 유아 '완벽한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