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북 단독·공동주택 태양광 설치비 최대 80% 지원

입력 : 2024-04-01 14:49:54 수정 : 2024-04-01 14:49: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북도는 올해 단독·공동주택에 신재생에너지 설비를 설치하는 데 최대 80%까지 보조금을 지원한다고 1일 밝혔다.

 

신재생에너지는 태양광과 태양열, 지열 등을 포함한다. 도는 2004년부터 2023년까지 1390억원을 투입해 1만9598가구에 신재생에너지를 보급했다. 올해는 1850가구를 지원할 예정이다.

 

가장 수요가 많은 주택용 태양광 3㎾는 설치비 534만원 가운데 신청인은 179만원 정도를 부담하면 된다. 이렇게 설치하면 4인 가족 기준 매년 65만원 정도의 전기요금이 절약되고 연간 약 1600㎏의 이산화탄소를 감축할 수 있다.

 

설치를 희망하는 주택 소유자는 3일부터 한국에너지공단 누리집에서 경북 소재 참여기업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김병곤 도 동해안전략산업국장은 “신재생에너지 보급주택 지원사업으로 에너지 가격 인상에 대한 주민 부담을 줄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안동=배소영 기자 sos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