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만우절 전날 “흉기로 위협한다” 술 취해 허위 신고한 20대, 경찰 체포

입력 : 2024-04-01 13:53:37 수정 : 2024-04-01 13:53:3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연합뉴스

 

만우절 전날, 112에 장난전화를 한 20대 남성이 붙잡혔다.

 

1일 제주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 30분쯤 112종합상황실에 “어떤 사람과 흉기를 들고 싸우고 있다. 상대방이 위협한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은 최단 시간 출동 지령인 ‘코드0‘(CODE 0·매뉴얼 중 위급사항 최고 단계)을 발령하고 제주시 이호동 현장에 출동했지만 흉기 범죄는 없었다.

 

확인 결과 20대 A씨가 술에 취해 허위 신고를 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경찰은 주거지에 있던 A씨를 경범죄 처벌법 위반으로 현행범 체포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술에 취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진술했다.

 

경범죄 처벌법상 거짓 신고를 할 경우 벌금 60만원 이하 또는 구류 형법상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죄 등으로 처벌받을 수 있다.

 

경찰에 따르면 최근 3년간 제주지역 허위 신고 건수는 2021년 68건, 2022년, 62건, 지난해 89건 등이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여신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