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전남 수소산업 전주기 생태계 구축 3.9조 투자유치

입력 : 2024-03-31 22:01:11 수정 : 2024-03-31 22:01: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전남도가 수소산업 전주기 생태계 구축에 4조원에 달하는 투자협약을 이끌어 냈다. 청정수소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기회발전특구 지정에도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31일 전남도에 따르면 여수 묘도에 수소산업 클러스터 조성을 위해 최근 글로벌 해운회사인 에코로그 등 5개 기업과 3조9200억원 규모의 기회발전특구(청정수소 클러스터 조성) 투자협약을 진행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여수 묘도에 청정수소 클러스터가 조성되면 수소 생산부터 저장·운송, 이산화탄소의 포집 및 처분, 청정수소를 활용한 열과 전기 생산까지 이뤄져 전남에 전주기 수소생태계를 구축하게 된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29일 도청 서재필실에서 열린 ‘기회발전 특구(여수 묘도 청정수소 클러스터 조성) 투자 협약식’에 참석, ㈜한양, 린데코리아㈜, 동북아엘엔지허브터미널㈜, ECOLOG, 묘도열병합㈜ 등 5개 기업과 3조 9,200억 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를 비롯해 정기명 여수시장, ㈜한양 최인호 대표이사, 린데코리아㈜ 성백석 회장, 동북아엘엔지허브터미널㈜ 안영훈 대표이사, ECOLOG 제스퍼 하이켄스 최고상업책임자, 묘도열병합㈜ 이경진 대표이사 등이 참석 했다.

동북아엘엔지허브터미널㈜은 LNG 저장 및 공급 시설을 신설하고, 이를 기화해 수요기업에 제공한다. 세계적 산업용 가스 제조회사인 린데코리아㈜는 LNG를 활용해 수소를 생산하는 공장을 신설하며 에코로그는 이 과정에서 포집된 이산화탄소를 액화해 이산화탄소 운반선을 통해 해외 폐가스전에 저장할 예정이다. 이곳에서 생산된 수소는 묘도열병합발전㈜에서 수소 혼소 LNG열병합발전에 사용하고 묘도연료전지발전㈜은 수소연료전지 발전에 사용해 열 및 전기를 생산하게 된다.

 

이를 통해 묘도에 수소 생산, 저장·운송 및 활용까지 수소산업 핵심 생태계가 조성돼 여수·광양 국가산단의 탈탄소 전환에 기여하는 긍정적 효과를 거둘 수 있고, 전후방 산업 집적화에 따라 기업별로 경쟁력을 가질 것으로 예상된다.

 

전남도는 이번 협약으로 지역의 풍부한 신재생에너지 자원을 활용한 그린수소 생산 분야에서 한발 앞서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여기에 여수·광양 수소배관망 구축, 광양 수소도시 조성에도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김영록 지사는 “이번 투자협약으로 전남에 수소산업 전주기 생태계가 조성돼 미래 신산업 중심지로 도약하길 기대한다”며 “광양만권이 수소산업 중심지로 도약하도록 기반시설 구축 등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무안=김선덕 기자 sdkim@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정은지 '해맑은 미소'
  • 정은지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여신 미모'
  • 블랙핑크 로제 '여신의 볼하트'
  • 루셈블 현진 '강렬한 카리스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