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충남 태안서 형수에게 둔기 휘두른 60대…법원은 영장 기각

관련이슈 이슈플러스

입력 : 2024-03-30 21:07:26 수정 : 2024-03-30 21:07:2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충남 태안에서 형수를 둔기로 가격한 6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충남 태안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로 A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8일 오전 6시께 태안군 근흥면에서 길을 걷던 형수 B씨 앞에 갑자기 나타나 머리와 얼굴 부위에 둔기를 휘두른 혐의를 받는다.

병원으로 옮겨진 B씨는 생명에 지장은 없으나 현재 치료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범행 직후 도주했다가 근처 파출소를 찾아 자수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피해자와 과거부터 금전 문제로 다툼이 있던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은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나 법원에서 '증거인멸과 도주 우려가 없다'며 기각했다.

경찰은 B씨에 대한 신변 보호 조치를 하는 한편, 자세한 범행 경위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