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재명 유세 현장서 ‘흉기 소지’ 남성 검거…“심부름으로 칼 갈러 가던 길”

입력 : 2024-03-29 08:39:28 수정 : 2024-03-29 09:06:5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참석한 유세 현장에서 흉기를 소지하고 있던 남성이 검거됐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제22대 국회의원선거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된 28일 오후 인천 부평역 북광장에서 열린 인천시당 총선 출정식에서 참석자들에게 발언하고 있다. 사진 = 뉴시스

28일 인천 부평경찰서는 경범죄처벌법상 흉기 은닉 휴대 등 혐의로 20대 남성 A씨를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후 5시 3분쯤 인천 부평역 북광장에서 열린 인천시당 총선 출정식에 흉기를 갖고 돌아다니고 있었다. 이날 출정식에는 이 대표를 비롯해 김교흥 인천시당위원장, 박찬대 최고위원 등 인천 지역 민주당 후보들이 참석했다.

 

이 대표 신변 보호팀은 선거 차량 주변에서 A씨가 흉기를 품고 있는 것을 발견하고 그를 지구대로 임의동행했다.

 

A씨는 연행 당시 “형이 칼을 갈아 오라는 심부름을 시켜서 가져왔다”며 “(칼이) 두개 있었는데 하나는 가져간 상황”이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흉기를 소지한 의도가 무엇인지 확인하고 있다”며 “추가 조사를 거쳐 혐의를 결정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 대표는 지난 1월 부산 강서구 가덕도에서 60대 남성에 피습당해 목에 부상을 입고 8일 동안 입원한 바 있다.


박윤희 기자 py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고현정 '여전한 동안 외모'
  • 고현정 '여전한 동안 외모'
  • 천우희 '하트 여신'
  • 카즈하 '청순 미모'
  • 정호연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