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책의 도시 포항’ 선포식 개최, 대한민국 독서대전의 첫 여정 시작

입력 : 2024-03-28 21:03:55 수정 : 2024-03-28 21:03: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책의 도시 선포식 시작으로 올해 100여 개 프로그램 연간 운영
9월 27~29일까지 영일대 해수욕장서 독서대전 본행사 개최 예정

경북 포항시는 28일 체인지업그라운드에서 ‘책의 도시 선포식’을 갖고 국내 최대 독서문화축제인 ‘2024 대한민국 독서대전 포항’의 시작을 알렸다.

 

이날 선포식에는 이강덕 포항시장을 비롯 김용섭 문화체육관광부 미디어정책국장, 김준희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장, 시·도의원, 문화·예술·출판 관계자 및 시민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4 대한민국 독서대전 포항’의 첫 시작을 축하했다.

 

포항시는 28일 체인지업그라운드에서 ‘책의 도시 선포식’을 개최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항시 제공

이날 행사는 2024 대한민국 독서대전의 주제를 담은 샌드아트 공연으로 문을 열었으며, 포항시를 올해 책의 도시로 선포한 후 상징기 전달식이 열렸다.

 

어린이 부문 ‘백오봉, 새 학교에 가다’(최소희 저), 청소년 부문 ‘당연하게도 나는 너를’(이꽃님 저), 일반 부문 ‘지구 생물체는 항복하라’(정보라 저)를 포항시 올해의 책으로 발표했다.

 

이후 올해 대한민국 독서대전의 슬로건인 ‘책으로의 항해’를 주제로 퍼포먼스를 진행하며 행사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시는 이번 선포식을 시작으로 ‘동해바다, 책을 만나다’라는 주제로 시립도서관 8개관 및 작은도서관 40개관과 포항시 전역에서 렉쳐콘서트, 세상 모든 것의 역사, 독서마라톤 등 100여 개의 연간프로그램을 본격 운영한다.

 

9월 독서의 달에는 영일대 해수욕장 일원에서 3일간 '2024 대한민국 독서대전' 본행사를 개최하며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강덕 시장은 “대구·경북지역 최초로 개최되는 대한민국 독서 대전에 많은 관심을 갖고 독서문화 확산에 함께 동참해주길 바란다”며 “선포식을 시작으로 책의 도시로서 다채로운 독서진흥 프로그램을 알차게 마련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포항=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여자)이이들 미연 '순백의 여신'
  • 전소니 '따뜻한 미소'
  • 천우희 '매력적인 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