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황사로 전국 대기질 '나쁨'…중부지방 가끔 비

입력 : 2024-03-28 20:07:54 수정 : 2024-03-28 20:07: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금요일인 29일 황사로 전국 대기질이 나쁜 가운데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가끔 비가 내리겠다.

내몽골고원 부근에서 발원한 황사가 북서풍을 타고 28일 저녁부터 우리나라에 유입돼 비가 그친 후 30일까지 전국 대부분 지역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다.

국내 최대 봄꽃 축제인 진해군항제가 열리는 28일 우산을 쓴 관광객이 경남 창원시 진해구 여좌천에서 활짝 핀 벚꽃을 구경하고 있다. 연합뉴스

29일 미세먼지 농도는 수도권·강원권·충남·경북은 '매우나쁨', 대전·세종·충북·호남권·부산·대구·울산·경남·제주권은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대전·세종·충북·호남권·부산· 대구·울산·경남·제주권은 오후에 일시적으로 '매우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아침에 인천·경기서해안을 시작으로 오전부터 오후 사이 수도권과 강원영서, 충청권, 전북내륙, 경상서부내륙을 중심으로 가끔 비가 조금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서울·인천·경기, 서해5도, 강원영서북부 5㎜ 미만, 강원영서중·남부, 대전·세종·충남, 충북, 전북내륙, 경북북부내륙, 경북남서내륙, 경남서부내륙 1㎜ 안팎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1∼10도, 낮 최고기온은 11∼21도로 예보됐다.

내륙을 중심으로 낮 기온이 15∼20도로 포근하겠고,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5도 이상으로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바람이 강하게 불겠고, 특히 새벽부터 강원영동과 경북북동산지, 경북북부동해안에, 오전부터 서해안과 충남권내륙, 전북내륙, 경북내륙, 경남북서내륙에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어 강풍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다.

28일 저녁부터 29일 오전까지 일부 내륙에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고, 서해안과 제주도 해안에는 바다 안개가 유입돼 안개가 더욱 짙게 끼는 곳도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2.5m, 서해 앞바다에서 1.0∼3.0m, 남해 앞바다에서 0.5∼2.0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0∼3.5m, 서해·남해 1.0∼3.0m로 예측된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