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37년 만에 새 단장 LG트윈타워… ‘연결성’ 강화

입력 : 2024-03-28 19:58:56 수정 : 2024-03-28 19:58:5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리모델링 마치고 4월 재개장
휴식 공간·미팅 장소 등 확대
자연 채광 더해 공간감 확장

LG트윈타워가 37년 만에 새 단장을 마쳤다. 주제는 ‘연결’로 잡았다.

28일 LG그룹에 따르면 서울 영등포구 LG트윈타워의 저층부 공용공간이 리모델링을 마무리하고 다음달 1일 공개된다. LG트윈타워 리모델링은 1987년 건물이 세워진 뒤 처음이다. 지난해 2월 공사를 시작해 로비와 아케이드 등 지하 1층부터 지상 5층까지 공용공간을 새로 꾸몄다. 이번 리모델링 대상 면적은 축구장 3배 크기에 달한다.

LG 직원들이 LG트윈타워 저층부 공용공간에서 대화를 나누는 모습. 1층 로비와 지하 1층을 연결하는 이 공간은 임직원 공모를 통해 ‘그랑밸리’로 명명됐다. LG 제공

LG는 저층부 공용공간을 ‘커넥트윈(Connectwin)’으로 이름 붙였다. ‘트윈타워를 연결한다’(Connect Twin)와 ‘성공적인 회사 생활을 연결한다’(Connect to Win)는 중의적 의미를 담았다고 한다.

이에 맞춰 LG는 공용공간을 통해 △사람과 사람 △사람과 자연 △공간과 공간 간의 ‘연결’을 강화했다. 커넥트윈 곳곳에 휴식 공간과 미팅 장소를 대폭 늘리고, 지하에 동남향 천장 창을 만들어 자연채광과 개방감을 더했다. 1층 로비와 지하 1층을 연결하는 계단, 동관 2층과 서관 2층을 잇는 다리 등을 설치해 동선의 효율성도 높였다. 지하 1층 한쪽에는 1966년 금성사(현 LG전자)가 국내 최초로 선보인 흑백 TV와 현재의 LG 올레드 TV를 하나의 그림에 담아 과거와 미래의 연결을 보여준다.

LG는 LG트윈타워 재개장에 맞춰 4월2일부터 3일 동안 재즈 공연을 연다.


이진경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여신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