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초·고등학생은 크고 중학생은 줄었다”…청소년 키 발달 상황 보니

입력 : 2024-03-28 15:46:05 수정 : 2024-03-28 15:46:0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지난해 고등학교 3학년 키…남학생 170.9㎝, 여학생은 161.7㎝
과체중이거나 비만한 학생 비율은 최근 2년 연속 감소 추세

지난해 국내 초·중·고등학교 학생들의 전반적인 평균 신장과 체중 등 건강에 대한 조사 결과가 나왔다.

친구들과 키를 재는 아이들(기사와 직접 관련 없음). 연합뉴스

28일 교육부와 질병관리청이 지난해 각각 진행한 초·중·고교 건강 검사 분석 자료인 ‘2023년 학생 건강 검사 표본 통계(1009개교·8만7182명 조사)’와 ‘청소년 건강행태 조사(800개교·약 6만명 조사)’ 결과에 따르면 초등학교 6학년생과 고등학교 3학년생은 모두 전년보다 키가 줄어든 반면 중학교 3학년생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초등학교 6학년 남학생은 153.3㎝, 여학생은 153.2㎝로 2022년보다 각각 0.4㎝, 0.3㎝ 줄었다. 중학교 3학년 남학생의 평균 신장은 170.9㎝, 여학생은 160.9㎝로 전년보다 각각 1.3㎝, 0.1㎝ 올랐다. 고등학교 3학년 남학생 평균 신장은 174.4㎝, 여학생은 161.7㎝로 전년보다 각각 0.1㎝, 0.2㎝ 줄었다.

 

체중은 2021년과 2023년을 비교 분석한 결과 초등학교 6학년 남학생이 50.6㎏, 여학생은 47.0㎏으로 각각 1.5㎏과 0.6㎏이 감소했다. 중학교 3학년 남학생은 66.3㎏, 여학생은 55.1㎏으로 각각 1.2㎏과 0.2㎏이 줄었다. 고등학교 3학년 남학생은 72.7㎏으로 1.2㎏ 늘었고 여학생은 58.2㎏으로 전년과 같았다.

 

과체중이거나 비만한 학생 비율은 29.6%로 최근 2년 연속 감소 추세다. 전년보다 0.9%포인트, 2년 전보다는 1.2%포인트 줄었다. 과체중이나 비만한 학생 비율은 읍·면 지역이 34.4%로 도시 학생(28.7%)과 비교해 많았다.


김지호 기자 kimjaw@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
  • 오마이걸 유아 '완벽한 미모'
  • 이다희 '깜찍한 볼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