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금융투자업 등록 전산화…금감원 “신속심사 가능”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3-28 14:27:39 수정 : 2024-03-28 14:27: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금융감독원이 예비 금융투자업자의 신규진입 절차를 쉽게 하기 위해 29일부터 ‘금융투자업 등록관리 시스템’을 운영한다고 28일 밝혔다.

 

사진=뉴시스

금감원에 따르면 현재 금융투자업 등록을 위해서는 신청사가 수백장에 달하는 등록신청서 및 첨부서류를 금융위원회 및 금감원을 방문해 접수해야했지만 앞으로는 온라인을 통해 금감원 사전협의 및 금융위 신청서 접수를 한 번에 진행할 수 있게 된다. 전자문서 형태로 신청서류 제출이 이뤄져 종이 없는 심사도 가능해졌다.

 

심사 및 관리도 신속해진다. 시스템이 전산화된 제출자료의 누락·흠결을 자동 탐지해 불완전한 상태의 서류제출을 최소화함으로써 심사가 빨라질 전망이다. 사실조회, 자료보완 요청 등을 위한 공문 작성도 자동화된다. 신청자는 카카오 알림톡을 통해 심사 진행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어 신청회사의 예측가능성도 제고됐다.

 

금감원은 29일 시스템 출시와 함께 사용자 매뉴얼을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한다. 금감원 관계자는 “앞으로도 예비 금융투자업자의 원할한 신규진입을 다각도로 지원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안승진 기자 prod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시크한 볼하트'
  • 아일릿 원희 '시크한 볼하트'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
  • 오마이걸 유아 '완벽한 미모'